HERI 리뷰
[헤리리뷰] 돼지분뇨 활용하면 연중 25도 유지가능

124627609231_20090630.JPG
» 기존 온실과 축열벽 온실의 특징 비교

제로에너지 비닐하우스 기술의 핵심은 해가 들어오는 남쪽을 제외한 3면에 축열벽을 세우는 것. 1.5m 두께로 벽돌을 세우고 그 안에 황토와 짚, 숯 등을 집어넣어, 낮 동안에 태양열을 저장해 밤에 실내 온도를 높일 수 있도록 한다. 영하 15도 이하로 떨어지는 중부나 강원 지역에는 1.5m 두께의 벽이 필요하지만, 영호남 지역에는 1m로 벽 두께를 줄이고도 열대작물 재배가 가능하다고 한다. 높이가 6m로 대형이어서 키 큰 작물이나 2~3층 재배를 할 수 있다. 통상 비닐하우스 1개당 330㎡ 이상의 공간을 차지하고, 비닐하우스 대신 유리 온실로 건축하는 것도 가능하다.


축열벽 다음으로 중요한 기술은 통풍이다. 적절한 통풍으로 실내 온도를 적절히 조절할 수 있다.


실제로 공번아씨 부부의 비닐하우스 3개 동의 축열벽 두께는 같지만, 각각의 실내 온도는 상당한 차이가 있다. 파파야가 있는 비닐하우스의 실내 온도는 낮 25~35도, 밤 10~12도를 유지한다. 토마토 등을 재배하는 두 번째 동의 낮 온도는 20~25도, 밤에는 8~11도를 유지한다. 11개 층의 버섯 재배를 준비중인 세 번째 동의 온도는 연중 15~25도를 유지하도록 고안돼 있다. 겨울철에는 온도를 높이고 여름철에는 거꾸로 온도를 낮추는 ‘마술’을 발휘해, 3개 동마다 각각의 작물 성장에 가장 적합한 온도를 사시사철 일정하게 유지하는 것이다. 이 가운데 겨울에도 15도 이상을 유지해야 하는 버섯 재배를 위해서는, 추가로 태양열 장치를 설치했다. 시설비는 축열벽 두께를 1m로 얇게 할 경우 평당 50만원으로 잡고 있다.


공씨는 앞으로 돼지 축사와 수산물 양식장을 겸하는 비닐하우스를 세울 계획이다. 바닥을 양어장으로 하고 그 위에 돼지 축사를 2층 이상으로 짓는다는 설계 도면을 갖고 있다. 돼지 축사의 실내 온도를 연중 25도로 유지하면, 질병이 없고 육질이 가장 좋은 돼지고기를 생산할 수 있다고 한다. 공씨는 이를 위해 돼지 축사의 분뇨에서 열과 전기를 뽑아내는 메탄가스 발효탱크를 개발해 특허 신청을 해놓았다. 축열벽만으로는 겨울철에 25도까지 온도를 끌어올릴 수 없기 때문에, 메탄가스 활용 아이디어를 짜낸 것이다.


김현대 소장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1촌1단지’ 같은 생산자-소비자 네트워크 구축해야

[헤리리뷰] » ‘로컬푸드 현황과 과제’ 전문가 좌담 ■ ‘로컬푸드 현황과 과제’ 전문가 좌담한겨레 지역경제디자인센터가 로컬푸드 특집을 정리하는 전문가 좌담을 마련했다. 국내 학계의 대표적인 로컬푸드 연구자인 윤병선 건...

  • HERI
  • 2011.06.24
  • 조회수 6857

구체적 실천 목표 정하고 중앙정부가 나서라

[헤리리뷰] » 로컬푸드의 좋은 점 ■ 로컬푸드 성공을 위한 제안 교육도 좋지만 지원제도 시급 로컬푸드의 확산에 공공정책이 중요한 구실을 하기 때문에, 외국의 경우 중앙정부와 지방정부 차원에서 로컬푸드와 관련된 다양한 ...

  • HERI
  • 2011.06.24
  • 조회수 5715

외면하던 농림부 이제야 관심

[헤리리뷰] 11월 식생활교육지원법 발효 앞두고 지원방안 검토 농림수산식품부의 주요 정책 의제에서 로컬푸드란 단어는 빠져 있다. 소농보다는 대규모 단작화와 맞물리는 전업농 육성 정책에 치중해 있는데다, 한국형 로컬푸드의 ...

  • HERI
  • 2011.06.24
  • 조회수 5617

‘건강한 귀농귀촌’ 도와드려요

[헤리리뷰] 사회적기업 이장, 9월 ‘전국순회 강좌’ » ‘건강한 귀농귀촌’ 도와드려요. 사회적기업 이장 제공로컬푸드 사업 추진의 가장 큰 걸림돌도 따지고 보면 ‘시골에 사람이 없다’는 것이다. 도시 소비자의 밥상 수준에...

  • HERI
  • 2011.06.24
  • 조회수 6881

한시적 지원·깐깐한 시장·부족한 자금…불안한 ‘자본주의 대안’

[헤리리뷰] » 정부의 사회적기업 인증과 지원. 일러스트레이션 박향미 기자 phm8302@hani.co.kr (※ 이미지를 클릭하면 크게 볼 수 있습니다)갈림길에 선 사회적기업노동부에서 직원 1인당 90만원 정도의 인건비를 다달이 지원받는...

  • HERI
  • 2011.06.24
  • 조회수 6380

‘시민사회와 함께’ 내걸고 ‘1문화재 1지킴이’ 운동

[헤리리뷰] 금융사 사회책임경영 현장을 가다<2> 신한금융그룹 » 지난 4월 신한은행 봉사단이 캄보디아에서 서울대병원과 의료봉사 활동을 펼쳤다. 신한은행 제공“아침 9시 헌인릉 입구에 도착했을 때 너무 가정적인 우리 부서 직...

  • HERI
  • 2011.06.24
  • 조회수 6970

“사회책임경영이 시장경제·민주주의 지키는 대안”

[헤리리뷰] HERI가 만난 사람 주철기 유엔글로벌콤팩트 한국협회 사무총장 » 주철기 유엔글로벌콤팩트 한국협회 사무총장은 10년 내 글로벌콤팩트의 사회책임경영 가치가 사회 주류로 자리잡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신소영 기자...

  • HERI
  • 2011.06.24
  • 조회수 8731

‘미션과 비전’ 재정립해 정체성 혼란 막아야

[헤리리뷰] HERI의 지상컨설팅 비영리기관에서 사회적기업으로 전환하려는데 » HERI의 지상컨설팅Q 저희 단체는 간병사업을 하고 있는 비영리기관입니다. 여러 단체로부터 지원받은 자원을 활용해 취약계층에 양질의 일자리와 무료...

  • HERI
  • 2011.06.24
  • 조회수 9917

‘파산의 시대’ 위기 대비 어떻게 해야 하나?

[헤리리뷰] Special Report » ‘파산의 시대’ 위기 대비 어떻게 해야 하나? 지배구조 건전해야 실적도 좋다 강철규 서울시립대 경제학부 교수 » 강철규 서울시립대 경제학부 교수 건전한 기업지배구조란 주인인 주주와...

  • HERI
  • 2011.06.24
  • 조회수 7886

파산기업 연구 어떻게 진행했나

[헤리리뷰] 넉달 동안 4단계 걸쳐 분석 작업 한겨레경제연구소가 영국 리서치기관인 아이리스(EIRIS) 및 한국CSR평가와 공동으로 수행한 ‘위기관리 전략으로서의 CSR: 미국발 금융위기 이후 파산 기업 연구’는 2009년 2월부터...

  • HERI
  • 2011.06.24
  • 조회수 7795

난방비 안 드는 온실서 365일 열대작물 재배

[헤리리뷰] 제로에너지 농장 일군 공번아씨 부부 중국 전통의 축열벽 방식 응용 기술개선 이뤄지면 실용화 충분 » 난방비 안 드는 온실서 365일 열대작물 재배 경기도 이천의 비닐하우스에서 열대작물인 파파야가 사시사철 주...

  • HERI
  • 2011.06.24
  • 조회수 9612

한국전력·삼성SDI·포스코 최고 평가

[헤리리뷰] 국내 대기업 구체적으로 들여다보니 » 한국 10대 기업의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수준 비교 한국 대기업 107곳 중에서 사회책임경영의 내부 관리체계 수준이 푸치(FTSE) 글로벌 100대 기업의 평균치보다 낫다는 평가...

  • HERI
  • 2011.06.24
  • 조회수 9097

내부위기 통제 미흡…위기대응 능력 크게 떨어져

[헤리리뷰] 한국 대기업들의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수준은? » 국내 대기업과 글로벌 기업의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수준 비교 (※ 클릭하시면 더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의 대기업들은 사회책임경영을 실천하기 위한 내부...

  • HERI
  • 2011.06.24
  • 조회수 9670

벽 속에 태양열 저장…바람으로 온도 조절

[헤리리뷰] 돼지분뇨 활용하면 연중 25도 유지가능 » 기존 온실과 축열벽 온실의 특징 비교 제로에너지 비닐하우스 기술의 핵심은 해가 들어오는 남쪽을 제외한 3면에 축열벽을 세우는 것. 1.5m 두께로 벽돌을 세우고 그 안에...

  • HERI
  • 2011.06.24
  • 조회수 8189

“올 첫 시도 버섯 재배에 큰 기대”

[헤리리뷰] 인터뷰 화교 출신 공번아씨 부부 축열벽 온실로 한국농업 기여하고 싶어 » 공번아씨(사진 왼쪽) 부부 취재를 하면서 여러 차례 만난 공번아씨(사진 왼쪽) 부부는 열정과 확신으로 가득 차 있었다. 이들은 평생 모...

  • HERI
  • 2011.06.24
  • 조회수 6864

이해관계자들과 쌍방향 소통 활발

[헤리리뷰]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우수 기업 사례-대구은행 <script></script> » 대구은행은 ‘희망을 향한 동행’이란 모토를 내걸고, 다양한 이해관계자와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노력중이다. 사진은 지난 5월20일 대구은행이 개최...

  • HERI
  • 2011.06.24
  • 조회수 7237

사회책임경영 관리 수준, 파산기업보다 낮다

[헤리리뷰] 국내 금융회사들은 안전한가 » 국내외 금융기업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세부요인 수준 비교 국내 금융회사들은 지난 국제통화기금(IMF) 구제금융 위기를 거치면서 커다란 숙제를 받았다. 바로 ‘내부 체질 개선을 통...

  • HERI
  • 2011.06.24
  • 조회수 8530

‘굴뚝’ 미련 버리고 생태관광도시 도약 청사진

[헤리리뷰] 부활 꿈꾸는 ‘제련소의 고장’ 장항 국립생태원 등 3개 대안사업 추진 환경·연구·관광 결합 인프라 개발 » ‘굴뚝’ 미련 버리고 생태관광도시 도약 청사진 잊혀진 도시, 쇠락의 도시. 장항이 꿈을 꾼다. 충남 서...

  • HERI
  • 2011.06.24
  • 조회수 7597

내부관리 시스템 대수술로 정면돌파

[헤리리뷰] 위기를 기회로 만든 기업들 » 유한킴벌리는 2000년대 초부터 근로시간 단축을 통한 질 높은 일자리 창출을 지속해왔다. 사진은 김천공장의 평생학습 프로그램 중 직무교육 모습. 유한킴벌리 제공 증폭이냐 축소냐. ...

  • HERI
  • 2011.06.24
  • 조회수 6585

내부 관리 시스템 구멍이 공룡 금융사 파산으로

[헤리리뷰] 위기관리 실패 사례 연구 » 158년의 역사를 자랑하는 투자은행 리먼브러더스가 지난해 9월 파산 신청을 낸 뒤, 한 시민이 미국 뉴욕에 있는 이 은행의 본사 건물 앞에서 “다음 차례는 누구?”라고 쓴 팻말을 ...

  • HERI
  • 2011.06.24
  • 조회수 94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