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리뷰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한·중·일 공동 사회책임경영 평가모델 첫 결실


129237773968_20101216.JPG
» 사회책임경영 한중일 국가별 30대 기업 (가나다순) / (※클릭하시면 더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10년 8월21일 토요일, 한국·중국·일본 사회책임경영(CSR) 전문가 10명이 인천국제공항에 속속 모습을 드러냈다. 세 나라 사회책임경영 우수기업을 가려낸 ‘동아시아 30’ 리스트를 결정하는 데 필요한, 아시아 CSR 평가모델을 확정하는 최종 회의를 하기 위해서였다. ‘아시아 사회책임경영 전문가위원회’(위원장 주철기)의 첫 회의였다.

이들은 주말 이틀 내내 열띤 토론을 벌였다. 유엔글로벌콤팩트 10대 원칙, ISO 26000, GRI(글로벌 리포팅 이니셔티브) 가이드라인 등 글로벌 스탠더드에서 중요하게 여기는 지표를 모두 꺼내 테이블에 올려두었고, 여기에 각 나라에서 중요하게 생각하는 이슈를 제시했다.

결국 하나의 사회책임경영 평가모델이 만들어졌다. 최초의 동아시아 지역 공동 평가모델이 탄생하는 순간이었다.


30곳 중 일본 20곳, 한·중 5곳씩

평가 실무를 주관한 한겨레경제연구소는 이 모델을 통해 석 달 동안 한중일 기업 평가 및 분석을 진행했다. 그리고 전문가위원회의 최종 판단을 거쳐, 가장 사회책임경영이 우수한 기업 30곳을 골라 ‘동아시아 30’으로 선정했다. 뚜껑을 열어 보니, 한국의 기아자동차, 중국의 차이나모바일, 일본의 코스모석유 등 30개 기업 중 20개가 일본 기업이었다. 한국과 중국은 5개씩이었다.

일본 기업은 일단 사회책임경영 성과 보고를 충실히 하고 있다는 데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평가 대상 기업(에프티에스이 전세계 지수, FTSE All World Index)은 한국이 109곳, 중국이 134곳, 일본이 465곳이었다. 그런데 이들 중 사회책임경영 성과를 보고하는 기업은 한국 59곳(54%), 중국 54곳(40%), 일본 339곳(73%)으로 나타났다. 일본 기업은 출발선부터 앞서 있었던 것이다.

한편 한국 기업의 사회책임경영 보고서 발간 비율은 중국과 큰 차이가 나지 않았다. 중국은 아직 신흥시장으로 분류된다. 한국은 이미 선진 시장이라, 전세계 사회책임 투자자들의 관심 속에 있다. 이 두 나라 기업의 사회책임경영 보고율이 비슷하다는 것은 충격적이다.




‘동아시아 30’에 든 일본 기업들은 특히 환경영역 점수가 가장 높았다. 일본 기업은 환경경영 시스템을 거의 완벽하게 갖추고 있다는 평가 결과가 나왔다.

업종별로는 27곳이 제조업이고 3곳만이 비제조업이었다. 특히 소니·산요·파나소닉·삼성SDI와 같은 전자·전기업과 한국가스공사·도쿄가스·규슈전력·시노펙 등 전기·가스·오일 공급사, 엘지화학·세키스이화학공업 등 화학업종이 ‘동아시아 30’에 많이 올랐다.


환경·거버넌스 비해 사회 약해

동아시아 30 기업의 영역별 수준을 살펴보면, 환경, 사회, 거버넌스 세 영역 가운데 환경과 거버넌스가 각 100점 만점에 77.8점과 77.3점으로 비슷한 수준이었고, 사회가 66.9점으로 가장 낮았다.

사회영역의 세부지표를 들여다보면, 30개 기업은 ‘일자리 창출과 보장’(51.7점)과 노동조합(58점)이 가장 낮은 평가를 받았다. ‘일자리 창출과 보장’에서는 한중일 3개국이 공통으로 취약하여 낮은 점수를 받았고, ‘노동조합’의 경우 일본 기업은 상대적으로 높은 점수(20개 평균 65점)를 받았으나 한국(5개 평균 40점)과 중국(5개 평균 50점)이 낮은 점수를 받아 낮게 평가됐다.

‘동아시아 30’은 ‘한국 CSR 30’, ‘중국 CSR 30’, ‘일본 CSR 30’ 등 나라별 30개 우수기업 리스트도 포함한다. 또 세 나라를 통틀어 영역별로 가장 우수한 ‘동아시아 환경 30’, ‘동아시아 사회 30’, ‘동아시아 거버넌스 30’ 등의 리스트도 포함된다.

매년 우수기업 선정 발표키로

‘아시아 사회책임경영 전문가위원회’와 한겨레경제연구소는 앞으로 해마다 동아시아 기업의 사회책임경영을 평가해 우수기업 리스트를 발표할 예정이다. ‘동아시아 30’은 우선 글로벌 스탠더드와 동아시아 지역의 사회문화적 맥락이 함께 반영된, 권위있는 사회책임경영 가이드라인을 지향한다. 앞으로는 유럽 연기금 등 사회책임 투자자들이 아시아 기업에 투자할 때 참고할 수 있는, 지역의 대표 사회책임투자 지수로 나아갈 것이 기대된다.

동아시아 기업이 세계의 눈높이에 맞추면서 지역의 맥락을 포괄하는, 책임있는 기업으로 성장하도록 돕는 것이 ‘동아시아 30’의 궁극적인 지향점이다.

이원재 한겨레경제연구소 소장 timelast@hani.co.kr

‘동아시아 30’ 전체 리스트는 한겨레경제연구소 누리집(www.heri.kr) 참조.

[알림] 2010 한국 CSR 대상 시상식

129237774012_20101216.JPG
» 2010 한국 CSR 대상 수상기업

한겨레신문사는 12월15일 ‘아시아 사회책임경영 전문가위원회’가 선정한 한국 CSR 우수기업 ‘2010 한국 CSR 대상’을 시상합니다. 지난해에 이어 두 번째로 진행되는 이번 시상은 CSR에 대한 기업과 사회의 인식을 제고하고 우수한 기업의 경영사례를 찾아 CSR 문화를 확산시키는 데 기여할 것입니다.특히 올해 평가는 한국·중국·일본 경제·경영 전문가들이 마련한 ‘아시아 사회책임경영 평가 모델’을 기초로 이뤄져 그 의미가 깊습니다. 아시아 지역의 전문가들이 한데 모여 아시아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공동의 사회책임경영 평가기준을 만들어 우수기업을 선정한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이번 행사에서는 한국 사회책임경영 우수기업에 대한 시상과 더불어 ‘동아시아30’ 선포식도 진행됩니다.<2022>때ㆍ곳: 2010년 12월15일(수) 17:30~18:30, 서울 리츠칼튼호텔 그랜드볼룸 <2022>문의: 02-710-0070

아시아 사회책임경영 평가 연구진

한겨레경제연구소 이원재 소장, 이현숙 연구위원, 김진경 선임연구원, 김지예 연구원, 아시아 사회책임경영 전문가위원회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헤리리뷰 16호] 아시아의 눈으로 ‘동아시아 30’ 찾아내다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한·중·일 공동 사회책임경영 평가모델 첫 결실 » 사회책임경영 한중일 국가별 30대 기업 (가나다순) / (※클릭하시면 더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10년 8월21일 토요일, 한국·중국·일본 사회책임...

  • HERI
  • 2011.06.24
  • 조회수 33619

[헤리리뷰 16호] 한수 위 일본, 막 걸음뗀 중국, 주춤하는 한국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한·중·일 3국 사회책임경영 실태 평가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동아시아의 강국 한국, 중국, 일본의 사회책임경영(CSR) 수준은 어떨까? 그리고 평가 결과를 통해 살펴본 한중일 세 나라 기업...

  • HERI
  • 2011.06.24
  • 조회수 15932

[헤리리뷰 16호] FTSE 소속 한·중·일 기업 708곳 대상 심사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어떻게평가했나 » 사회책임경영 ‘동아시아30’ 평가과정 3개 영역 13개 지표 토대로 평가 한국·중국·일본 사회책임경영(CSR) 전문가 10명으로 구성된 ‘아시아 사회책임경영 전문가위원회’는 지난 8월...

  • HERI
  • 2011.06.24
  • 조회수 11222

[헤리리뷰 16호] ‘신토불이’ 평가기준 첫 적용 의의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심사를 끝내고 » 주철기 위원장 주철기 위원장 역내 기업 사회책임 제고에 한몫 기대 한국·중국·일본의 경제·경영 전문가로 구성된 ‘아시아 사회책임경영 전문가위원회’는 세 나라에서 사회책임경...

  • HERI
  • 2011.06.24
  • 조회수 11238

[헤리리뷰 16호] 아직은 먼 길…사회영역 부진 속 비제조업 분발 필요

아직은 먼 길…사회영역 부진 속 비제조업 분발 필요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한국 기업들의 CSR 들여다보니 » 한국 기업 사회책임경영 평가 결과 지난해 9월 한국 대표 기업들은 세계투자자들의 관심 대상 기업군...

  • HERI
  • 2011.06.24
  • 조회수 14639

[헤리리뷰 16호] 아시아기업엔 아시아 렌즈 ‘제격’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투자자의 눈/NH-CA자산운용 니콜라 소바주 사장 ‘CSR 전문가위원회’ 활동 환영 기업의 사회책임경영 보고(CSR 리포팅)는 기업과 투자자의 커뮤니케이션에 핵심 요소가 되고 있다. 460개 이상...

  • HERI
  • 2011.06.24
  • 조회수 10302

[헤리리뷰 16호] 품질 혁신 찬사 일등공신은 고객·협력업체 소통 강화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종합대상 / » 혁신 공장을 추구하는 기아자동차의 미국 조지아 공장은 양산체제에 돌입한 지 1년여 만에 3교대 생산체제로의 전환을 준비하며 1000여명 추가 고용을 결정함에 따라 실업난에 빠진...

  • HERI
  • 2011.06.24
  • 조회수 10211

[헤리리뷰 16호] 이사회-시이오 견제와 균형으로 투명경영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종합최우수상 » 가스공사는 2007년부터 영업분야 직원들과 시공사, 하도급업체 관계자 등이 함께 ‘고객과 함께하는 상생경영 윤리캠프’를 진행해 상호 이해와 협력을 강화하는 계기로 삼고 있...

  • HERI
  • 2011.06.24
  • 조회수 10442

[헤리리뷰 16호] 지속가능보고서 발간 국내 1호…환경 전 분야 우수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종합대상 » 지역의 어려운 이웃에게 무료 안과 진료를 제공하는 삼성SDI의 ‘사랑의 이동안과병원’은 올해로 16년째 운영되고 있으며, 약 5900명에게 개안수술을 해줬다. 삼성SDI 제공 기아자...

  • HERI
  • 2011.06.24
  • 조회수 8870

[헤리리뷰 16호] 주소비층인 여성 ‘삶의 질’ 개선 활동 독보적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종합우수상 » 국내 최대 규모의 핑크리본 캠페인인 ‘핑크리본 사랑마라톤 대회’는 지난 10년간 15만명이 참가하여 참가기부금 14억원이 유방암 퇴치를 위해 사용되었다. 아모레퍼시픽 제공 아모...

  • HERI
  • 2011.06.24
  • 조회수 8879

[헤리리뷰 16호] 양성평등 자랑…2차전지시장 선두 원동력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종합우수상 » LG화학의 직원들로 구성된 사회봉사단은 청소년 및 아동 시설을 개보수하는 ‘희망 가득한 교실 만들기’ 활동의 일환으로 제빵나눔봉사 등 청소년들과 함께할 수 있는 프로그램...

  • HERI
  • 2011.06.24
  • 조회수 8639

[헤리리뷰 16호] 저탄소·저전력 가치로 품질 경쟁력 승부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환경영역 최우수상 » 삼성전기는 협력사와 그린파트너십을 맺고 온실가스 배출 저감을 통한 저탄소녹색경영 실천에 적극 나서고 있다. 삼성전기 제공 환경 영역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삼성전기는...

  • HERI
  • 2011.06.24
  • 조회수 8451

[헤리리뷰 16호] 고객·직원·주주·의견 경영에 두루 반영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사회영역 최우수상 » 지난 11월16일 울산 농업기술센터에서 열린 ‘사랑의 김장’ 나누기 행사에 참여한 아흐메드 에이 수베이 에쓰-오일 최고경영책임자(CEO·오른쪽 셋째) 등 참가자들이 어려운 ...

  • HERI
  • 2011.06.24
  • 조회수 8500

[헤리리뷰 16호] 전직원이 해마다 윤리경영실천 서약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거버넌스영역 최우수상 » 현대중공업은 직원들이 윤리경영을 쉽고 재미있게 이해할 수 있도록 만화 동영상을 제작했다. 현대중공업 제공 윤리경영을 통해 현대중공업이 추구하려는 가치는 ‘FORE...

  • HERI
  • 2011.06.24
  • 조회수 8845

[헤리리뷰 16호] 어항·식물 즐비한 청정생산공정 자랑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환경영역 우수상 / » 현대모비스는 총 에너지 사용량 중 전력 사용 비중이 79%로 가장 높음에 따라, 전력 사용량 절감을 위해 공장 내 조명을 고효율 조명등(LED등)으로 교체하였다. 현대모비스...

  • HERI
  • 2011.06.24
  • 조회수 9166

[헤리리뷰 16호] 국내 넘어 지구촌 곳곳 사회공헌활동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사회영역 우수상 » 국내 최대 규모 민간 해외봉사단인 ‘해피무브 글로벌 청년봉사단’은 현대자동차가 진출한 해외지역을 중심으로 지역봉사, 의료봉사, 문화교류 등의 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

  • HERI
  • 2011.06.24
  • 조회수 8993

[헤리리뷰 16호] 사회 중심 구조로 투명경영 안착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거버넌스영역 우수상 / » 하이닉스는 이사정보제공시스템을 구축하여, 사외이사진이 경영판단에 필요한 정보를 적시에 제공받고 좀더 적극적으로 의견을 개진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있다. 하이닉스 ...

  • HERI
  • 2011.06.24
  • 조회수 7947

[헤리리뷰 16호] 손색없는 투명·윤리경영 장치 자부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거버넌스영역 우수상 » 케이티는 지난 7월 3개 계열사 및 522개 협력사와 함께 대중소기업간 상생협력 및 공정거래협약 선포식을 열었다. 케이티 제공 “누구를 만나든 케이티가 클린해졌다는 ...

  • HERI
  • 2011.06.24
  • 조회수 8629

[헤리리뷰 16호] 항공연료 절감해 탄소배출 감축 성과

[헤리리뷰] ‘한국 CSR 30’ 선정 기업들 환경 영역에서 환경관리시스템을 잘 갖춘 점이 돋보였다. 이미 2004년부터 연료 관리 전담팀을 구성해 비행계획, 운항절차, 중량관리, 성능개선 등 4개 분야에서 탄소저감활동을 체...

  • HERI
  • 2011.06.24
  • 조회수 8496

[헤리리뷰 16호] ‘경영닥터제’로 협력업체와 동반성장

[헤리리뷰] ‘한국 CSR 30’ 선정 기업들 거버넌스 영역에서는 이사회 의장과 최고경영자가 분리되어 있어 이사회 실행에서 우수했다. 환경 영역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았다. 환경비전을 수립하고, 이를 달성하기 위해 환경경영...

  • HERI
  • 2011.06.24
  • 조회수 7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