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리뷰
List of Articles

[헤리리뷰 14호] 경제·복지·재정정책 3각 균형 잡아라

[헤리리뷰] 자치단체장 인식조사 » 경제·복지·재정정책 3각 균형 잡아라. 그래픽 홍종길 기자 jonggeel@hani.co.kr “존재가 의식을 결정한다.” 그러나 때로 사람은 개인의 ‘의지’와 ‘역량’으로, 그를 누르는 온갖 제약과 구속...

  • HERI
  • 2011.06.24
  • 조회수 7425

[헤리리뷰 14호] 경제살리기 최우선, 복지·재정 뒷전’…인식 불균형 뚜렷

[헤리리뷰] 자치단체장 인식조사 기초단체장들이 생각하는 지역정책 » 민선 5기 기초자치단체장 지역정책에 대한 인식 여전히 ‘경제’가 중심이었다. 민선 5기 기초자치단체장(기초단체장)들은 ‘지역경제의 침체’를 가장 심각한 어...

  • HERI
  • 2011.06.24
  • 조회수 7659

[헤리리뷰 14호] 국민 54%가 거주하는 ‘국가의 모세혈관’

[헤리리뷰] 왜 기초생활권이 중요한가 지역 경쟁력이 국가 경쟁력을 좌우하는 시대를 맞아 현 정부에서는 그에 걸맞은 새로운 지역발전정책으로 3차원 지역발전정책을 제시했다. 그 세 가지 중심축은 기초생활권, 광역경제권, 초...

  • HERI
  • 2011.06.24
  • 조회수 6999

[헤리리뷰 14호] 자치단체장 131명 서면조사

[헤리리뷰] 어떻게 조사했나 한겨레경제연구소는 6·2 지방선거 직후부터, 민선 5기 지방자치단체들이 직면한 문제와 대안을 살피기 위한 연구를 시작하여, 내부 토론과 전문가 자문, 문헌조사, 지역 기초자료 분석을 병행했다. ...

  • HERI
  • 2011.06.24
  • 조회수 7385

[헤리리뷰 14호] 경제 살려 일자리 창출…외부지원으로 인구방어

[헤리리뷰] Special Report 자치단체장 인식조사-지역유형별 기초단체장 인식차이 » 재정자립도와 인구증가율로 본 지역유형별 분포 기초자치단체장의 지역정책에 대한 인식은 소속 정당에 따라 달라질까? 아니면 그 지역의 경...

  • HERI
  • 2011.06.24
  • 조회수 8915

[헤리리뷰 14호] 자생력 강화 중시…정치성향 따라 편차 커

[헤리리뷰] 광역단체장의 정책 인식 경제·복지 인식 기초단체장과 비슷 광역단체장들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주민복지 확대’, ‘재정문제 해결’에 대해 어떤 생각을 하고 있을까? 설문조사에 응하지 않은 서울과 경기...

  • HERI
  • 2011.06.24
  • 조회수 8320

[헤리리뷰 14호] 사회적기업으로 안정-번영 선순환을

[헤리리뷰] 자치단체장 인식조사 전문가 3인의 제언-지역경제 활성화 » 지역경제 활성화 국책사업 유치 편향은 균형 발전 해쳐 지역 경제의 활성화는 지자체의 영원한 화두다. 이를 위해 대기업이나 국책사업을 유치하는 등 ...

  • HERI
  • 2011.06.24
  • 조회수 7450

[헤리리뷰 14호] ‘삶의 질’ 개선하는 보편적 복지를

[헤리리뷰] 자치단체장 인식조사 전문가 3인의 제언-주민복지 확대 » 주민복지 확대 재량권 거의 없는 지방정부예산 민선 5기 지방정부가 출범한 지 한 달이 지나기도 전에 당선자들은 실제로 할 수 있는 일이 거의 없다는...

  • HERI
  • 2011.06.24
  • 조회수 6959

[헤리리뷰 14호] 무리한 개발투자 중단이 첫단추

[헤리리뷰] 자치단체장 인식조사 전문가 3인의 제언-재정문제 해결 » 재정문제 해결 재원부족·금융위기 탓은 오해 이번 한겨레경제연구소 자치단체장 인식조사 결과는 자치단체장들이 지역경제 침체를 가장 큰 어려움으로 들...

  • HERI
  • 2011.06.24
  • 조회수 8117

[헤리리뷰 14호] 뒷마당을 농장으로…생산자·소비자 모두 저비용 ‘윈윈게임’

[헤리리뷰] 캐나다 유기농 현장을 가다 유쾌한 도시농부들 » 캐나다의 유쾌한 도시농부들을 만났다. 모두가 지속가능한 지구환경을 만든다는 자부심이 넘쳐흘렀다. 밴쿠버의 도시농업단체를 이끄는 일라나 래보(왼쪽)와 뒷마당을 ...

  • HERI
  • 2011.06.24
  • 조회수 7929

[헤리리뷰 14호] 친환경적 방법으로 해충 나방 제압한 게 결정적

[헤리리뷰] 대규모 유기농 사과농장의 성공 비결 » 수확을 앞둔 메넬 농장의 유기농 사과나무. 건강한 땅과 퇴비의 자양분을 빨아들인 농익은 사과들이 푸른 하늘빛을 잔뜩 머금고 있다. 캐나다 밴쿠버에서 동쪽으로 600㎞ 떨...

  • HERI
  • 2011.06.24
  • 조회수 7344

[헤리리뷰 14호] “기본에 충실…소비자 인식변화가 기폭제”

[헤리리뷰] 한국 유기농업인들이 본 캐나다 유기농 » 오커나건의 농식품연구센터를 방문한 한국의 유기농업인들이 유진 호그 박사(가운데 말하는 사람)로부터 사과밭 잡초 제거 방법에 대한 설명을 듣고 있다. 캐나다 유기...

  • HERI
  • 2011.06.24
  • 조회수 7816

[헤리리뷰 14호] “친환경 넘어 진짜 유기농으로…소비자 감동에 성패 달려”

[헤리리뷰] 캐나다 유기농 현장을 가다 현지대담/김성훈 전 농림부 장관-이태근 흙살림 회장 » 김성훈 전 농림부 장관(오른쪽)과 이태근 흙살림 회장이 캐나다 밴쿠버 외곽의 헤즐미어 유기농장을 돌아본 뒤 농장 식당에서 ...

  • HERI
  • 2011.06.24
  • 조회수 10091

[헤리리뷰 14호] 중·일 ‘환경’, 한국 ‘사회’ 영역 중시…윤리경영 공통과제로

[헤리리뷰] 한·중·일 사회책임경영 비교 » 아시아 사회책임경영 평가모델을 위한 전문가위원회 한국·중국·일본 세 나라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각각 어떻게 인식되고 있을까? 어떤 점에서 같고 어떤 점에서 차이가 날...

  • HERI
  • 2011.06.24
  • 조회수 10737

[헤리리뷰 14호] 이틀간 토론…아시아적 평가모델 만장일치 확정

[헤리리뷰] ‘아시아 CSR 전문가위원회’ 어떻게 진행했나? » 8월21~22일 아시아 사회책임경영 평가모델을 위한 전문가회의가 인천 베스트웨스턴프리미어호텔에서 열려 위원들이 토론을 하고 있다. 인천/김진수 기자 jsk@hani.co.kr...

  • HERI
  • 2011.06.24
  • 조회수 7171

[헤리리뷰 14호] 비용 크고 생산성 낮아 부담…자립 목표 공유를

[헤리리뷰] HERI의 지상컨설팅 장애인시설을 사회적기업으로 전환하고 싶은데 » HERI의 지상컨설팅 Q 저는 지적 장애인 생활시설의 원장으로 일하고 있습니다. 최근 ‘지적 장애인들이 평생 생활시설을 떠나지 않고, 편히 ...

  • HERI
  • 2011.06.24
  • 조회수 8581

[헤리리뷰 14호] “‘우리 강산 푸르게’ 넘어 가족친화경영으로 사회 기여”

[헤리리뷰] HERI가 만난 사람 최규복 유한킴벌리 사장 » 최규복 유한킴벌리 사장이 기업이 더 나은 세상을 만들면서 고객의 영혼과 교감해야만 성공할 수 있다고 설명한다. 김명진 기자 littleprince@hani.co.kr 유한킴...

  • HERI
  • 2011.06.24
  • 조회수 8479

[헤리리뷰 14호] 사회적기업가학교 제2회 수료식

[헤리리뷰] 한겨레경제연구소-성공회대 공동주최 지난 7월3일 서울 성공회대 피츠버그홀에서는 보기 힘든 장면이 연출됐다. 평소 칠판과 분필로만 강의하길 고집하던 신영복 성공회대 석좌교수가 파워포인트로 제작된 슬라이드를 활용...

  • HERI
  • 2011.06.24
  • 조회수 10687

[헤리리뷰 14호] 현 정부 들어 독립성 훼손 잇따라…위아래 모두 변해야

[헤리리뷰] 흔들리는 국책연구소 » 대표적 국책연구기관인 한국개발연구원(KDI) 윤운식 기자 yws@hani.co.kr 1999년 시작된 정부출연 연구기관(국책연구소)의 ‘연구회 체제’가 흔들리고 있다. 지난 8월3일 기획재정부, 지식경제...

  • HERI
  • 2011.06.24
  • 조회수 7428

[헤리리뷰 14호] 빠르고 전문성 있는 쟁점 대응으로 위상 제고

[헤리리뷰] 주목받는 국회 예산정책처와 입법조사처 » 입법조사처와 예산정책처 현황 국회 예산정책처와 입법조사처는 또다른 의미의 국책연구소이다. 정당연구소가 여전히 제자리를 찾지 못하고 있는 것과 달리, 예산정책처...

  • HERI
  • 2011.06.24
  • 조회수 78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