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리뷰
[헤리리뷰] 중국의 CSR 시장의 변화_소비자 
기업역할 인식 10년새 역전
자율성보다 법적 강제 선호
윤리적 소비로 뒷받침해야
 

8000497142_20100629.JPG
» 중국 소비자 열 명 중 일곱 명은 실제 윤리적 소비행동의 경험이 없어, CSR에 대한 인식과 실천 사이에 큰 차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베이징의 대표적인 쇼핑거리인 왕푸징의 대형 명품쇼핑몰. 〈한겨레〉 자료사진
 
최근 중국 소비자들이 기업의 사회책임경영(CSR)을 바라보는 인식이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2000년대 이전까지만 해도 CSR을 ‘이윤 창출 및 일자리 창출 등 경제적 영역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는 시각이 다수였다. 그러나 2000년대를 거치면서 ‘보다 높은 윤리적 기준을 가지고 사회 전반의 개선을 위해 역할을 해야 한다’는 보다 포괄적인 사회책임인식이 부상하고 있다. 이는 국제CSR리서치기관인 글로브스캔과 한국의 동아시아연구원(EAI) 등 세계 20~30개국 조사연구기관이 1990년대 말부터 진행한 국제 여론조사 결과다.
 

1999년 중국 국민조사에서는 중국 기업의 사회적 역할이 최소한의 ‘법테두리 내에서 이윤 창출, 일자리 창출 등 경제적 책임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는 입장이 44%, ‘법이 요구하는 수준보다 높은 윤리적 기준을 가지고 포괄적인 사회적 책임을 다해야 한다’는 입장은 31%에 그쳤다. ‘양 입장을 절충해야 한다’는 응답은 22%였다.

 

그러나 10년이 지난 2008년 조사에서는 경제적 책임에 초점을 맞춰야 한다는 여론은 34%로 1999년보다 10%포인트 감소했다. 반대로 높은 기업윤리와 포괄적 사회책임을 강조하는 입장이 44%로 10년 전에 비해 13%포인트 증가했다. 절충해야 한다는 입장은 20%로 큰 변화가 없었다. 경제위기 이후 미국, 영국 등 서구 선진국 국민들 사이에선 높은 윤리기준 및 포괄적 사회책임을 강조하는 여론이 줄어들고 양자를 절충해야 한다는 여론이 늘어나는 것과 다른 양상이다.

 

중국 국민, 중국 소비자들 사이에 CSR을 경제적 책임에 한정하는 여론이 많았던 것은 개혁개방 이래 중국의 국가적, 사회적 과제가 경제개발과 고도성장 노선으로 집약되어 온 국가사회적 환경이 반영된 것으로 보인다. 중국 인민들의 눈에 중국의 기업은 정부와 함께 부국건설과 고도성장이라는 국가적, 전사회적 과제를 성공적으로 이끌어온 견인차였고 기업활동을 통해 지속적인 이윤 창출과 경제 발전에 기여하는 것이 최대의 사회적 책임이라는 인식이 다수였던 셈이다.

 

2000년대 들어오면서 국제적으로 ISO-26000 사회책임국제표준 제정 노력이 가시화하는 등 환경, 보건, 교육, 지역공동체 발전과 같은 사회 전반의 문제에 대해 기업의 책임을 요구하는 압력이 커졌다. 국내적으로도 성장 우선 노선 아래서 사회양극화, 노동인권의 악화, 환경파괴 등 기업과 연관된 심각한 사회문제들이 불거지기 시작하면서 중국 소비자들에게 여러 심각한 사회문제나 환경문제가 기업의 책임 영역일 수 있다는 인식을 확산시킨 것으로 보인다.

 

주목할 점은 중국 소비자들은 CSR을 기업의 자발적 노력보다는 정부 규제와 법적 강제를 선호한다는 점이다. 올해 실시한 30개국 CSR 조사에서는 무려 67%의 응답자들이 ‘정부가 기업들이 경제활동 범위를 넘어선 CSR활동을 강제하도록 법 제정에 나서야 한다’는 의견을 나타냈다. 이는 2008년 조사에서 62%, 2009년 조사에서 63%를 기록한 이래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임을 보여준다. 경제위기 이후 CSR에 대한 정부의 법적 규제에 동의하는 비율이 가장 높은 한국(83%), 일본(55%)과 함께 규제친화적 여론이 강한 국가로 분류된다. 미국(39%), 독일(40%), 프랑스(43%) 등에서 규제에 미온적인 것과 대비된다.

 

중국 소비자들이 CSR을 위한 정부의 법적 규제를 선호하는 것은 정부주도경제라는 중국경제제도의 특성으로 볼 수 있겠지만 무엇보다 중국 소비자들 사이에 중국 기업의 CSR활동에 대한 불신이 작용하고 있음을 간과해서는 안 된다. ‘대부분의 기업들이 CSR활동을 하는 것은 진정으로 사회에 기여하기 위해서가 아니라 기업의 이미지 개선을 위해서다’라는 입장에 대해 무려 72%가 동의할 정도로 CSR의 진정성에 대한 불신이 큰 것으로 나타났다.

 

 

127772983017_20100629.JPG

 

» 중국 소비자가 바라는 대기업의 사회적 역할 인식변화
 

또 중국 소비자들의 CSR 인식과 소비행동 사이의 괴리로 인해 개별 기업의 CSR활동에 대한 소비자 압력이 미약한 것도 국민들이 정부 규제에 의존하는 요인이 된다. 2009년 조사에서 중국 국민들은 ‘소비자로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활동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는 진술에 대해 무려 81%가 동의할 정도로 강한 자신감을 보인 바 있다. 그러나 정작 CSR 활동을 잘한다고 생각하는 기업에 대해 ‘그 회사 제품을 구매하거나 다른 사람들에게 추천’하는 포지티브 소비행동을 해본 경험이 있다는 응답은 25%에 불과했다. ‘고려했지만 해본 적이 없다’는 응답이 35%, ‘고려도 실천도 안 해봤다’는 응답이 40%나 된다. 반대로 CSR을 못한다고 생각하는 기업의 제품에 대해 ‘불매하거나 제3자에게 그 제품을 비판해본 적이 있느냐’는 네거티브 윤리적 소비행동의 경우 34%가 경험이 있다고 답했다. 고려만 했다는 응답이 33%, 생각도 안 해봤다는 응답이 33%로 열 명 중 일곱 명은 실제 윤리적 소비행동의 경험이 없었다.

 

이러한 중국 소비자의 CSR 인식과 실천 사이의 간극을 좁히고 CSR을 정부 규제에 의존하는 데서 탈피해 윤리적 소비자 행동을 통한 자율적 규제력을 키우는 것이 중국 CSR의 중요한 과제로 떠오르고 있다. 기업의 진정성과 자발성을 이끌어내는 것은 규제만으로 불가능하다. 강제에 의한 CSR은 항상 진정성 시비를 낳을 수 있으며 CSR활동이 소비자들로부터 외면받을 경우 기업에 있어 CSR은 기업 브랜드 이미지 전략 이상의 의미를 갖기 힘들기 때문이다. 결국 경제활동을 넘어 지속 가능한 사회를 위해 사회적 책임경영의 폭을 넓히는 것이 중국 기업의 몫이라면 착한 기업과 나쁜 기업을 가려내 착한 기업을 키워주는 성숙한 소비자 실천은 전적으로 중국 소비자들의 사회적 책임이 된다.

 

 

정한울 동아시아연구원 여론분석센터 부소장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헤리리뷰 18호] 될성부른 지속가능경영 보고서 사회책임경영 큰나무 된다

[헤리리뷰] 한겨레경제연구소(HERI)와 함께하는 지속가능한 세상 만들기 프로젝트 » 일러스트레이션 전지훈 현대건설과 애플 중 어디가 더 나은 기업인가? 기업 재무성과를 측정하는 회계규칙과, 그 측정 결과를 공개하는 보고...

  • HERI
  • 2011.06.24
  • 조회수 15614

[헤리리뷰 16호] 한수 위 일본, 막 걸음뗀 중국, 주춤하는 한국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한·중·일 3국 사회책임경영 실태 평가 세계의 주목을 받고 있는 동아시아의 강국 한국, 중국, 일본의 사회책임경영(CSR) 수준은 어떨까? 그리고 평가 결과를 통해 살펴본 한중일 세 나라 기업...

  • HERI
  • 2011.06.24
  • 조회수 17859

[헤리리뷰 16호] 아직은 먼 길…사회영역 부진 속 비제조업 분발 필요

아직은 먼 길…사회영역 부진 속 비제조업 분발 필요 [헤리리뷰] ‘2010 한국 CSR’ 한국 기업들의 CSR 들여다보니 » 한국 기업 사회책임경영 평가 결과 지난해 9월 한국 대표 기업들은 세계투자자들의 관심 대상 기업군...

  • HERI
  • 2011.06.24
  • 조회수 16262

[헤리리뷰 13호] 사회책임경영 기준 마련…상하이·선전 SRI지수도 가동

[헤리리뷰] 중국의 CSR 시장의 변화_투자자 ‘주당 사회공헌’ 개념 제시 SRI뮤추얼펀드 성과 좋아 투명한 정보 공개가 과제 » 중국 증시는 상장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강화하는 데 박차를 가하고 있다. 사진은 상하이 인...

  • HERI
  • 2011.06.24
  • 조회수 14787

[헤리리뷰 13호] 권리 눈뜬 노동자들 곳곳서 파업

[헤리리뷰] 중국의 CSR 시장의 변화_노동자 사회책임경영 통해 풀어야 » 중국내 폭스콘 공장과 연쇄자살 아침 7시15분 출근. 오전 11시40분까지 4시간 연속 작업(휴식 10분). 오후 1시10분 작업 재개. 5시20분까지 연속 작업(휴...

  • HERI
  • 2011.06.24
  • 조회수 13536

[헤리리뷰 13호] ‘법만 지켜라’에서 이젠 ‘법보다 엄한 기업윤리’ 요구

[헤리리뷰] 중국의 CSR 시장의 변화_소비자 기업역할 인식 10년새 역전 자율성보다 법적 강제 선호 윤리적 소비로 뒷받침해야 » 중국 소비자 열 명 중 일곱 명은 실제 윤리적 소비행동의 경험이 없어, CSR에 대한 인...

  • HERI
  • 2011.06.24
  • 조회수 12750

[헤리리뷰 13호] 사회공헌활동 통해 중국인 마음 열기 골몰

[헤리리뷰] 중국진출 한국기업 대응 내수시장 확대로 더 중요해져…정부 관심부문 지원 집중 » 중국진출 한국기업 사회공헌활동 지난 4월 중국 칭하이성 위수티베트족자치주 위수현에서 일어난 규모 7.1의 강진으로 2200여명이...

  • HERI
  • 2011.06.24
  • 조회수 12564

[헤리리뷰 10호] 글로벌 경쟁력 벗겨보니 ‘사회책임경영’ 한아름

[헤리리뷰] 2009 글로벌 CSR 대상 » 글로벌 경쟁력 벗겨보니 ‘사회책임경영’ 한아름 사회책임경영(CSR: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은 21세기 기업에는 피할 수 없는 중요한 열쇳말이 됐다. 제대로 투자하고 고용하고 ...

  • HERI
  • 2011.06.24
  • 조회수 11076

[헤리리뷰 10호] 고객·직원·주주 소통체제 구축

[헤리리뷰] Special Report 사회영역 최우수상 | 에쓰-오일(S-Oil) » 에쓰-오일(S-Oil) 사회책임경영(CSR)에 대한 에쓰-오일(S-Oil)의 접근은 ‘C·E·O’로부터 출발한다. 고객(Customer), 임직원(Employee), 주주와 그 외 이해...

  • HERI
  • 2011.06.24
  • 조회수 9324

[헤리리뷰 10호] “지역사회와 동반성장” 행장이 진두지휘

[헤리리뷰] Special Report 사회영역 최우수상 | 대구은행 » 대구은행 국내 최대 규모의 지방은행인 대구은행은 사회책임경영(CSR)의 핵심 목표를 지역사회와의 동반성장에 두고 있다. ‘꿈과 풍요로움을 지역과 함께’...

  • HERI
  • 2011.06.24
  • 조회수 8480

‘시민사회와 함께’ 내걸고 ‘1문화재 1지킴이’ 운동

[헤리리뷰] 금융사 사회책임경영 현장을 가다<2> 신한금융그룹 » 지난 4월 신한은행 봉사단이 캄보디아에서 서울대병원과 의료봉사 활동을 펼쳤다. 신한은행 제공“아침 9시 헌인릉 입구에 도착했을 때 너무 가정적인 우리 부서 직...

  • HERI
  • 2011.06.24
  • 조회수 7576

“사회책임경영이 시장경제·민주주의 지키는 대안”

[헤리리뷰] HERI가 만난 사람 주철기 유엔글로벌콤팩트 한국협회 사무총장 » 주철기 유엔글로벌콤팩트 한국협회 사무총장은 10년 내 글로벌콤팩트의 사회책임경영 가치가 사회 주류로 자리잡게 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신소영 기자...

  • HERI
  • 2011.06.24
  • 조회수 9523

내부위기 통제 미흡…위기대응 능력 크게 떨어져

[헤리리뷰] 한국 대기업들의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수준은? » 국내 대기업과 글로벌 기업의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수준 비교 (※ 클릭하시면 더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의 대기업들은 사회책임경영을 실천하기 위한 내부...

  • HERI
  • 2011.06.24
  • 조회수 11027

이해관계자들과 쌍방향 소통 활발

[헤리리뷰]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우수 기업 사례-대구은행 <script></script> » 대구은행은 ‘희망을 향한 동행’이란 모토를 내걸고, 다양한 이해관계자와의 원활한 소통을 위해 노력중이다. 사진은 지난 5월20일 대구은행이 개최...

  • HERI
  • 2011.06.24
  • 조회수 7947

사회책임경영 관리 수준, 파산기업보다 낮다

[헤리리뷰] 국내 금융회사들은 안전한가 » 국내외 금융기업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세부요인 수준 비교 국내 금융회사들은 지난 국제통화기금(IMF) 구제금융 위기를 거치면서 커다란 숙제를 받았다. 바로 ‘내부 체질 개선을 통...

  • HERI
  • 2011.06.24
  • 조회수 9584

재무 우수기업 80%, 관리체계도 우수

[헤리리뷰] 재무 안정성·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유형별로 살펴보니 » 재무 안정성과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수준에 따른 기업 분류 위기 때 사회책임경영 관리체계 수준이 낮으면서 재무 안정성을 담보받을 수 있을까? 이 문제...

  • HERI
  • 2011.06.24
  • 조회수 8062

사회책임경영으로 위기파고 넘는다

[헤리리뷰] » 사회책임경영으로 위기파고 넘는다 미국발 금융위기가 세차게 훑고 지나간 세계경제에는 여전히 불안이 감돈다. 위기는 정말 지나갔는가. 주가가 오르고, 일부에서는 경제가 다시 안정됐다고 안도의 한숨을 내쉬지만...

  • HERI
  • 2011.06.24
  • 조회수 7150

“이젠 엄마랑 대화할 수 있어요” 다문화 가정 자녀들 웃음 활짝

[헤리리뷰] 금융사 사회책임경영 현장을 가다 <1> 하나금융그룹 » 베트남 유학생 교사인 타오가 토요 베트남학교에 참석한 학생들에게 시청각 교재를 활용해 베트남의 음식 문화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하나금융그룹 제공 지난해...

  • HERI
  • 2011.06.24
  • 조회수 7461

1분 지식상자 사회책임경영 관련 문헌

1분 지식상자는 새로 나온 국외 서적이나 보고서 저널 가운데 눈여겨볼 만한 것을 추려 간략하게 소개하는 코너입니다. <개발도상국 기업의 사회책임경영> (Corporate social responsibility for developing-country enterpri...

  • HERI
  • 2011.06.24
  • 조회수 106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