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리뷰

[헤리리뷰] 한겨레경제연구소 사업보고회 개최

‘한겨레경제연구소(HERI) 2008년 연구성과 및 2009년 연구계획 보고회’가 정부, 국회, 기업, 비영리조직 등 각계 대표와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12월23일 한겨레신문사에서 열렸다.

이 행사에서 한겨레경제연구소는 ‘동아시아 기업의 지속가능경영’, ‘사회적기업 컨설팅’, ‘지속가능경영 보고서 자문’, ‘사회적기업가 MBA’, ‘지속가능경영학교’ 등 2008년 수행한 연구, 컨설팅, 교육사업 내용을 보고했다. 또 격월간 경제섹션인 와 미국, 중국, 일본, 영국 등 세계 각국 연구기관과의 네트워킹 경험도 소개했다.

한겨레경제연구소는 또 2009년 강조할 4대 이슈로 ‘저탄소 녹색경영, 윤리경영, 사회적기업, 청년 일자리 창출’을 제시했다. 보고회 참석자들은 이 4대 이슈에 대한 한겨레경제연구소의 연구 방향을 경청하고 토론했다.

이번 발표회에는 한겨레신문사 고광헌 대표이사를 비롯해, 진영 의원(한나라당), 정장선 의원(민주당) 등 정계, 유한킴벌리, 한국토지공사, 에스케이텔레콤, 아시아나항공, 교보생명 등 기업, 이장, 백두식품, 여성이만드는미래 등 사회적기업, 유엔글로벌콤팩트 한국협회, 함께일하는재단, 부스러기사랑나눔회, 함께하는시민행동 등 비영리조직 등 각계에서 80여명이 참석했다.

한겨레경제연구소는 2007년 설립된 연구기관으로, 지속가능경영, 사회적기업, 비영리경영 등을 연구하고 있으며, ‘지식 창조와 전파를 통해 기업과 사회 사이를 잇는 다리’라는 사명을 제시하고 있다.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2009년 사회적기업 · 청년 일자리 등 제시

[헤리리뷰] 한겨레경제연구소 사업보고회 개최 ‘한겨레경제연구소(HERI) 2008년 연구성과 및 2009년 연구계획 보고회’가 정부, 국회, 기업, 비영리조직 등 각계 대표와 전문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12월23일 한겨레신문사에서 열렸다...

  • HERI
  • 2011.06.24
  • 조회수 87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