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레터
이 메일이 잘 안 보이신다면? 브라우저로 보기

2020.06.01
기사 "'21대 국회에선 꼭'...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 신발끈 조인다"의 설명이 잘못 삽입되어 다시 발송합니다

지난 28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 컨벤션센터에서 국무총리 산하 경제·인문사회연구회(이사장 성경륭) 주최로 ‘명견만리: 빅데이터에서 대한민국의 갈 길을 찾다’ 주제의 ‘2020 대한민국 미래전망 대회’가 열렸습니다. 경인사연 소속 26개 국책연구기관 등이 참여해 외교·안보·보건·경제·고용·복지 등을 놓고 주제 발표와 토론을 벌였습니다. 
 

데이터로 살펴본 삶의 만족도…“여러분은 얼마나 행복하신가요?”

‘여러분은 지금 얼마나 행복하다고 느끼십니까?’ 문뜩 이런 질문을 받는다면? 답변하기 쉽지 않을 것이다. 저마다 객관적인 삶의 조건들에 편차가 있을 뿐 아니라 주관적인 만족의 정도도 다 다르기 때문이다. 삶의 행복도를 점수로 매길 수 있는 걸까? 그렇다면 우리는 과연 몇 점이나 받을 수 있을까?

‘21대 국회에선 꼭’…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 신발끈 조인다

지난 30일부터 4년 임기의 21대 국회가 시작했다. 177석을 확보하며 단독 법안 처리도 가능해진 거대여당이 출현한 이번 국회에 대한 시민사회의 기대는 남다르다. 정쟁과 선거 이슈에 밀려 발의된 법안 중 불과 약 38%만이 처리되며 역대 최저의 실적을 기록한 20대 국회를 거울 삼아, 시민사회는 관련 주요 법안 챙기기에 발 빠르게 움직이고 있다.

“‘코로나 직격탄’ 소상공인 돕자”…대구 공공기관 나눔의 손길

지난 봄 코로나19 직격탄을 맞은 대구지역에서 공공기관들이 피해 회복에 앞장서고 있다. 대구 혁신도시에 있는 한국가스공사 임원진 10명은 5월부터 12월까지 8개월간 급여의 15%를 반납해 대구지역의 소상공인들을 돕기로 했다. 부장 이상 간부직원 300명도 급여 일부를 반납해 힘을 보태기로 했다. 임직원의 급여 반납으로 마련된 재원 3억5천만원은 코로나19 사태로 지난 4개월간 매출이 급격하게 떨어진 소상공인과 자영업자를 돕는 데 쓰인다.

“아파트 주민·경비·지자체 3자 협의체로 공동체성 회복을”

최근 서울 강북구 한 아파트단지에서 이른바 ‘임계장’(임시계약직 노인장) 경비원이 세상을 등졌다. 저간의 사정을 알아갈수록 비정규직 고령노동자들의 팍팍한 현실과 마주하게 된다. “퇴직 연령이 낮아지며 노동시장에 50~54세 준고령자들까지 많이 들어오고 있어요. 하지만 일자리는 한정적이라 사용자 ‘갑질’에 항의하기 어렵죠. ‘당신 아니어도 일할 사람 많다’는 걸 서로 잘 알거든요.”

<제13회 사회적경제 공모전 안내> 

우리 주변의 사회적경제기업의 이야기를 유튜브 영상으로 담아내는 '제13회 사회적경제 공모전'을 진행합니다. 많은 참여 바랍니다. 

 ○ 참여대상: 만13세~39세 대한민국 국민 누구나(개인, 팀 가능) 
 ○ 접수기간: 2020년 7월 1일 ~ 8월 31일 
 ○ 출품규정: 30초~2분30초 자유 형식의 동영상  
 ※ 문의: 사회적경제공모전 사무국: 02-2181-7919 
 ※ 자세한 내용 확인하기: https://secontest.net/

이 메일은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과 인연이 있는 분들께 발송됩니다. 
HERI REVIEW를 함께 나누고 싶으신 분이 있다면 이 이메일을 전해주세요.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서울 마포구 효창목길6 한겨레미디어 본사 3층 02-710-0070

www.heri.kr
발행인 : 김현대 / 편집인 : 백기철 / 원장 : 유강문
시민경제센터 / 사회정책센터 / 한겨레평화연구소
뉴스레터 수신을 원치 않으시면 '수신거부 Unsubscribe'를 눌러주십시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89 [HERI REVIEW] 마을운동으로, ‘로컬페어’로…진화하는 공정무역 HERI 2020-07-08 8
88 [HERI REVIEW] 한국사회, 각자도생의 욕망과 공동체적 연대의 갈림길에 서다 HERI 2020-07-07 27
87 [HERI REVIEW] ‘코로나 삶’ 암울하지만 공적기구 신뢰 커졌다 HERI 2020-06-30 125
86 [HERI REVIEW] 한국사회, 왜 기본소득인가?…“분배체계 큰 틀 전환 필요” HERI 2020-06-23 728
85 [HERI REVIEW] ‘강소국’ 핀란드 경쟁력의 원천은 혁신과 복지, 배움의 선순환 HERI 2020-06-17 455
84 [HERI REVIEW] 주인이 100명인 마을펍…‘시민자산화’로 직진 HERI 2020-06-10 586
» [HERI REVIEW] 데이터로 살펴본 삶의 만족도…“여러분은 얼마나 행복하신가요?” HERI 2020-06-02 767
82 [HERI REVIEW] 마을이 실험실 주민은 연구원…사회혁신 ‘리빙랩’이 뜬다 HERI 2020-05-21 881
81 [HERI REVIEW] “문재인 정부 ‘코로나 대응’…방역 신속했지만 사회·경제 정책은 지체” HERI 2020-05-12 1081
80 [HERI REVIEW] “분권과 협치가 시대정신…사회적경제 비빌 언덕 되겠다” HERI 2020-05-07 858
79 [HERI REVIEW] “협동조합 가치, 위기 때 더 빛나…코로나 해법도 연대·협력에서 찾자” HERI 2020-04-21 886
78 [HERI REVIEW] 미숙한 1세대와 다른 ‘2세대 협동조합’ 부흥에 주목을 HERI 2020-04-16 861
77 [HERI REVIEW] “기존 질서 무너져 내리는 중...공공성 강화로 대전환해야 할 때” HERI 2020-04-10 905
76 [HERI REVIEW] “20여년 방황 거쳐 찾은 사회정의의 해법은 ‘토론’이죠” HERI 2020-04-03 948
75 [HERI REVIEW] “‘사회 주역은 청년’ 솔직히 인정해야”…‘청년 정치’ 핀란드가 주는 교훈 HERI 2020-03-31 837
74 [HERI REVIEW] "재난이 쏘아올린 기본소득 논의?" HERI 2020-03-25 973
73 [HERI REVIEW] 코로나19 특별판 HERI 2020-03-17 1212
72 [HERI REVIEW] “한국형 그린뉴딜 만들어 선제적으로 대응할 때” HERI 2020-03-05 3195
71 [HERI REVIEW] ‘세원 확충 없는 복지확대’ 언제까지 가능할까? HERI 2020-03-03 983
70 [HERI REVIEW] 세계 주요 언론들, 기후변화 보도에 꽂혔다 HERI 2020-03-03 92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