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뉴스

참여연대-비판복지학회 공동포럼
윤홍식 인하대 교수
“저출산은 인구 문제가 아니라
삶의 질 저하와 소득 불평등이 원인
복지체제 변화와 함께 성평등 이뤄져야”


윤홍식 인하대 교수. 한겨레 자료사진
윤홍식 인하대 교수. 한겨레 자료사진



“저출산을 해결하려면 출산 장려 정책에서, 삶의 질을 개선해 평범한 사람들의 어려움을 제거하는 복지체제 변화로 패러다임을 전환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윤홍식 인하대 사회복지학과 교수는 6일 오후 서울 통인동 참여연대 느티나무홀에서 참여연대와 비판복지학회가 연 ‘저출산 현상 인구문제가 아니다’ 포럼에서 한 발제에서 “저출산 현상은 인구 문제가 아닌 복지 제도의 문제”라며 이렇게 말했다. 윤 교수는 “(저출산이라는) 인구학적 현상은 결과이지 원인이 아니다. 개별 정책과 출산율은 관계가 없으며, 한국의 ‘역진적 선별주의 복지체제’가 시민 삶의 질을 저하시키고 불평등을 높여 개인의 출산권을 가로막는 결과로 나타났다”고 짚었다. 복지가 절실한 저소득층일수록 복지의 혜택을 누리기 힘든 한국 복지제도의 구조가 세계 최저 수준의 출산율로 이어졌다는 것이다.


구체적으로 윤 교수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의 통계를 들어 국내총생산(GDP) 대비 사회지출·가족지출 등과 출산율 사이에 아무런 상관관계가 없다고 지적했다. 그 대신 윤 교수는 △노동소득분배율이 임금 상위 10%는 갈수록 높아지는 반면 하위 70%와 영세 자영업자는 낮아지고 △비정규직 임금이 정규직의 50%가 채 안 되는 등 소득불평등이 심화하는 데서 저출산 현상의 원인을 찾았다. 경제협력개발기구 국가 가운데 성불평등이 가장 심하다는 점도 이유로 꼽았다. 근본적으로는, 1997년 외환위기 이후 노동시장 유연화가 가속화하면서 대기업·정규직 중심으로 설계된 복지체제에서 소외되는 이가 크게 늘어나고, 삶의 질이 전반적으로 저하돼 출산율이 낮아졌다고 분석했다. 이에 따라 윤 교수는 “노동, 돌봄, 주거, 교육 등 경제·사회 구조가 성평등과 계층간 평등, 보편성 등을 확장하는 방향으로 변화해, 산업의 변화와 함께 개인의 개별화된 욕구에 기초한 보편적 복지제체를 구축해야 한다. 이를 위해선 모두가 더, 부자와 기업이 그보다 더 내는 ‘누진적 보편증세’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토론자로 나선 석재은 한림대 사회복지학과 교수는 영국, 아일랜드, 미국 등 자유주의 복지국가의 출산율이, 한국은 물론 복지제도가 잘 발달한 북유럽 국가보다도 더 높다는 데 주목해 “출산을 가로막는 것은 ‘현재’의 삶의 질이 아니라, ‘희망 없는 미래’일 수 있다”고 지적했다. 한국은 “절대적인 삶의 수준이 낮아서가 아니라, 아무리 노력해도 삶의 수준이 제자리일 것이라는 ‘희망 없음’ 때문”에 아이를 낳지 않는 반면, 자유주의 체제는 “현재의 삶은 불평등해도 기회의 땅으로 여겨지기 때문에” 아이를 낳는 게 아니냐는 것이다. 석 교수는 “사회구성원 개개인에게 삶의 희망을 주려면 정책만으로는 어렵다. 사람을 귀하게 생각하는 사회문화적 변혁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송진영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사회정책센터 연구원 jysong@hani.co.kr

한겨레에서 보기: 
http://www.hani.co.kr/arti/society/rights/839917.html#csidx61a76aa61fa22ab9afd046e138a479e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공공성과 시민참여가 ‘커뮤니티 케어’ 성공 이끈다

[‘커뮤니티 케어’ 포럼 지상 중계] 정부, 지역사회 중심 통합 돌봄 계획 발표 “커뮤니티 케어, 사회혁신 전략으로 봐야” 공동체 참여는 커뮤니티 케어의 미래 자원 기업 사회공헌 활동과 접점 찾을 가능성 지난 12일 오후...

  • HERI
  • 2018.12.26
  • 조회수 3111

"사회적경제 플랫폼 조성 고무적"

[인터뷰] 김권성 산업통상자원부 지역경제과장 “사업의 지속성 우려 있으나 장기적으로 지원·육성 공감대 있어” 산업통상자원부는 우리 경제의 성장동력과 일자리를 창출하는 실물경제의 주무부처다. 주된 관심도 주력산업 쪽에 쏟...

  • HERI
  • 2018.12.17
  • 조회수 2688

지역에 의한, 지역을 위한 경제... '커뮤니티 비즈니스' 뜬다

군산·통영 등 제조업 위기 직격탄 대기업이 먹여 살리던 시대 옛말 지역주민 직접 참여하는 경제활동 산자부 ‘커뮤니티 비즈니스’ 활성화 대구 ‘안심팩토리’ 28일 문열어 3개 사회적경제 기업 힘합쳐 군산도 사회적경제 네트...

  • HERI
  • 2018.12.17
  • 조회수 2640

한국 청소년 시민역량 크게 높아졌다

2009·2016년 국제 시민의식 및 시민권 교육연구 한국·홍콩·대만 청소년의 시민역량 유형화 비교 ※ 이미지를 누르면 크게 볼 수 있습니다. 2009년과 2016년의 한국, 홍콩, 대만 청소년의 시민역량을 비교·분석해본 결과, 이 기간...

  • HERI
  • 2018.12.11
  • 조회수 3044

정치·경제 권력 30년…민주화 세대는 무엇을 남겼나

이철승 교수, 한국사회학회 논문 민주화 세대 오랫동안 권력 쥐어 다음 세대에 기회 자체 오지 않아 에 담긴 1989년 서울지역총학생회연합 진군식. 리슨 투 더 시티 제공" alt="1980년대 민주화 운동을 주도했던 ‘386’은 이후...

  • HERI
  • 2018.12.11
  • 조회수 3208

열심히 달려온 사회적경제, 정책가 현장역량이 '불꽃' 일으킬 때

【제8회 사회적경제 정책 포럼】 현 정부 사회적경제 활성화 정책 중간점검 정책 틀은 마련됐으나 현장은 획기적 변화 체감 못 해 구체화에 시간 걸리고 이에 조응하는 현장역량도 부족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으로 통합지원체제 ...

  • HERI
  • 2018.12.10
  • 조회수 2442

대출심사에 사회적 가치까지 반영하는 사회적금융 평가모형 나와

신용보증기금, 사회적경제기업 평가모형 공청회 사회적기업, 협동조합 등 대출 위한 평가척도 개발 사회적금융과 지자체 등에서 활용될 ‘표준모형’ 지향 연말까지 최종 모형 확정, 내년 하반기부터 본격 적용 지난달 30일 오후 ...

  • HERI
  • 2018.12.04
  • 조회수 3761

“주거 사각지대 없애려면 ‘사회주택’이 널리 확산돼야”

[2018 사회주택포럼] ‘공급자 이익’에서 ‘주거복지’로 패러다임 전환 주거인권·공동체 등 사회적 가치 극대화에 도움 서울 시작으로 전주·시흥 등 사례 늘어나는 중 “지자체 조례에 의존 현실”…법·제도 기반 시급 지난 ...

  • HERI
  • 2018.12.04
  • 조회수 2447

“소득·혁신·공정 합친 게 포용성장…OECD도 포용혁신 말해”

[좌담] 포용성장·포용국가의 전략·과제 28일 서울 공덕동 한겨레신문사에서 포용성장과 포용국가의 전략 및 과제를 주제로 열린 좌담회에서 참석자들이 토론을 벌이고 있다. 왼쪽부터 홍장표 소득주도성장특별위원회 위원장, 성경륭...

  • HERI
  • 2018.12.04
  • 조회수 2280

복지 지출·사회투자, 혁신과 성장에 도움

'복지국가 재구조화의 새로운 방향’ 학술대회 지난 8일 연세대에서 연세대학교 복지국가연구센터 등의 주최로 ’복지국가 재구조화의 새로운 방향’이라는 학술대회가 열렸다. “복지 지출과 사회투자가 많을수록 사회 혁신성이 높아...

  • HERI
  • 2018.11.13
  • 조회수 2463

오연호 이사장 ‘그룬트비상’ 수상

오연호(가운데) 꿈틀리인생학교 이사장이 지난 27일 덴마크 코펜하겐에서 ‘올해의 그룬트비상’을 받은 뒤 그룬트비포럼 관계자들과 그룬트비의 동상 앞에서 기념사진을 찍었다. 오마이뉴스 제공 덴마크 ‘행복사회 철학자’ 기려…...

  • HERI
  • 2018.11.13
  • 조회수 2480

사회적경제 공모전 19개팀 수상

아이쿱소비자활동연합회·한겨레 사회적기업중앙협의회 공동주최 160개 작품 접수…10일 시상 10일 오후 서울 중구 NPO지원센터 대강당에서 열린 ‘2018 사회적경제 공모전 공유발표회 및 시상식'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

  • HERI
  • 2018.11.12
  • 조회수 2554

“이제 쓸모없는 사람은 없다”, 봉사를 저축해 나눠쓰는 타임뱅크

봉사시간 쌓고 꺼내 쓰도록 봉사시간 쌓고 꺼내 쓰도록 네트워크화한 사회변화 운동 80년 창안 현재 32국 500개 “도움 받는 이들 잠재력에 주목 약해지는 공동체 살리는 기능” 타임뱅크코리아 초청 6일 방한 【짬】 ‘시간은...

  • HERI
  • 2018.11.12
  • 조회수 2657

사회적경제에 ‘건강한 돈’이 흐르게 하려면…

‘2018 사회적경제 활동가 대회’ 현장 사회적경제 활동가 100여 명 참여 현장의 금융 사각지대 해소 방안 모색 “장기적인 사회적 가치 투자 늘리고, 사회적 금융에 대한 자기 결정권 필요” 지난 2일 세종시 조치원의 신협중...

  • HERI
  • 2018.11.05
  • 조회수 2511

[2018 아시아미래포럼] “자치분권에 근거한 균형발전 전략이 포용성장”

【2018 아시아미래포럼】 포용성장과 지역순환경제 “협동조합 등 지역민 주도 사업 육성 지역주민에게 혜택 돌아가게 해야” “지역, 대기업 투자유지 보다 자체적 순환경제 조성 필요” 평생학습-사회적금융 지역기금 등 지자체 지...

  • HERI
  • 2018.11.05
  • 조회수 2541

[2018 아시아미래포럼] ‘가구내 돌봄’ 점점 불가능…“기본적 사회서비스 시급”

【2018 아시아미래포럼】 불평등, 삶의질 그리고 복지국가 “생계비관-돌봄 부담으로 ‘최악 자살률’, 현금급여 외 현물급여 확충해야” “소득성장-최저임금 인상 전부 아냐, 사회적임금 등 복지확대 함께가야” 2018 아시아미래포럼...

  • HERI
  • 2018.11.05
  • 조회수 2335

[2018 아시아미래포럼] “가짜-왜곡정보 기술적 해결 한계…시간걸려도 사회적으로 해결해야”

【2018 아시아미래포럼】 ‘디지털 정보 식별성과 소비자 주권’ 플랫폼과 정부가 지속적으로 협력해 이용자 미디어역량 키워낼 필요 한겨레신문사가 31일 오전 서울 용산구 서울드래곤시티호텔에서 연 제9회 아시아미래포럼 이틀째 ...

  • HERI
  • 2018.11.05
  • 조회수 2268

[아시아미래포럼 개막] 피케티 “한반도 화해 놀라운 변화…불평등 극복 논의할 때”

9회 아시아미래포럼 개막 오전 세션 피케티·윌킨슨 교수 불평등 현상과 원인·해법 논의 오후엔 포용성장·사회투자 주제 전세계 불평등 극복 사례 소개 국외 석학 한국 도착 어제 만찬 문희상 국회의장·이낙연 총리 오늘 개막식...

  • HERI
  • 2018.11.05
  • 조회수 2404

[2018 아시아미래포럼 특집] 새로운 대화, 좌절 되풀이… ‘경사노위’가 새 역사 쓰려면

【2018 아시아미래포럼 특집】 한국의 새로운 사회적 대화 틀은 노사정에 한정되지 않고 미조직노동자-취약계층도 참여 양극화 해소 등 토론-타협해야 민주노총 조합원들이 12일 오전 노사정대표자회의가 열리는 서울 새문안로 에스타...

  • admin
  • 2018.11.05
  • 조회수 2320

[아시아미래포럼 특집] ‘깊고, 넓고, 오래가는 변화’ 혁신의 얼굴을 바꿔가는 이들

【2018 아시아미래포럼 특집】10월31일 세션6 전환시대 서울을 바꾸는 실험과 도전 서울시-서울연구원 ‘위체인지’ 포럼 청년-도시농업-공유경제 등 다양한 영역 도전자 100여명 참가 성공 사례 넘어 고민-난관도 공유 “활력 붇돋워...

  • HERI
  • 2018.10.29
  • 조회수 25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