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뉴스
‘주주이익+사회책임’ 기업목적 명시할 때 됐다

 

등록 : 20110817 20:56

 

유엔글로벌콤팩트 한·중·일 네트워크
기부 넘어선 행동 필요엔 공감
환경·노동문제 등 조정이 관건

00401786301_20110818.JPG

» 지난해 12월 열린 제1회 아시아미래포럼에서 아리마 도시오 전 후지제록스 회장이 아시아적 맥락의 사회책임경영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 한겨레경제연구소

일본 대지진과 해일, 중국 쓰촨성 대지진, 글로벌 금융위기 등 대규모 재해와 외부 충격에 의한 위기가 일상화하고 있는 상황에서 기업의 사회적 책임은 그 어느 때보다도 중요해졌다. 동아시아 기업은 이제 금전이나 인력과 기술 등 보유자원의 기부를 넘어선 행동을 해야 할 때가 됐다. 동아시아 기업 앞에 높인 사회적 책임은 어떤 것인지, 사회책임경영관장하는 국제기구 유엔글로벌콤팩트 한·중·일 네트워크의 의견을 모아봤다.
 

동아시아 기업에서 사회책임경영은 이제 경영의 중요한 이슈로 자리잡았다. 서구 기업 못지않게 동아시아 기업도 사회적 책임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있다. 아리마 도시오 일본네트워크 대표(전 후지제록스 회장)는 “일자리와 미래 비즈니스 창출을 위해서는, 일부 기업은 사회적기업과 같은 접근으로 사회책임 경영활동을 펼쳐야 한다”고 말한다. 아예 기업의 목적이 주주 이익 극대화뿐 아니라 사회적 책임에도 있다는 점을 명시하는 기업도 나와야 한다는 이야기다.

 

그러나 아직은 차이점도 있다. 우선 동아시아에서는 시민사회 이해관계자의 활동이 상대적으로 미약하다. 강력한 시민단체가 존재하고 기업이 일상적으로 그들과 교류하며 의견을 수렴하는 서구와는 상황이 다르다. 기업이 좀더 적극적으로 사회 이해관계자의 의견을 청취하고 경영에 반영해야 하는 이유가 여기 있다. 반면 동아시아 사회에는 기업의 주인은 사회 전체라는 인식이 자리잡고 있어 기부와 자원봉사 등의 사회공헌 활동에는 오히려 적극적이다. 주철기 한국네트워크 사무총장은 “공동체 의식이 강한 동아시아 경영윤리의 장점도 부각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동아시아 기업에 가장 중요한 사회책임경영 이슈로는 투명성과 환경보호, 그리고 인권·노동 등 사회문제라는 인식이 많았다. 관계지향적인 아시아 문화를 고려할 때 반부패 투명경영이 지속적으로 강조돼야 한다는 의견도 나왔다. 아직 풀어야 할 문제도 많다. 우선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동아시아 기업들이 환경과 어떻게 조화롭게 공존하느냐가 중요하다.

 

아리마 대표는 “이런 문제는 기업 확장과 저탄소 경영 등 환경 이슈와 상충하기 마련인데, 이를 어떻게 조정하느냐가 동아시아 사회책임경영의 중요한 논점”이라고 말했다. 비용절감 노력과, 인권과 노동에 대한 고려 사이의 충돌도 고민거리다. 아직 사회책임경영이 기업 문화로 뿌리깊게 자리잡지 못했다는 지적도 있다. 왕샤오광 중국네트워크 사무부총장은 “동아시아 기업에서는 임직원들이 사회책임경영의 중요성을 아직 서구 기업들에서만큼 체화하지 못하고 있어 더 많은 교육훈련이 필요한 상황”이라고 지적했다.

 

동아시아 기업이 세계경제 리더가 되려면, 기존 글로벌 리더들과의 차별성을 만들어내야 한다. 아시아 맥락에 맞는 진정성 있는 사회책임경영은 이 차별성의 중요한 요소가 될 것이다. 단순히 전략이나 마케팅 차원에서가 아니라, 기업의 사명과 문화 자체를 사회적 책임이 스며들도록 바꾸어야 하는 이유다.

 

이원재 한겨레경제연구소장 timelast@hani.co.kr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아무 것도 사지 않는 크리스마스 - HERI 경제뉴스해설(11/22)

1. 뉴욕증시 급락 뉴욕증시가 새로운 한 주를 큰 폭 하락으로 출발했다. 미국시각 월요일(어젯밤) 다우지수는 2.1% 하락, S&P500지수와 나스닥지수는 1.9%가량 떨어졌다. 다우지수는 한 달만에 최저치다. -- 어떤 악재가 있었나...

  • HERI
  • 2011.11.22
  • 조회수 9669

“미 리더십 잃어…한·중·일 미래지향적 연계 필요”

경제 경제일반 “미 리더십 잃어…한·중·일 미래지향적 연계 필요” [한겨레] 황예랑 기자 아시아미래포럼 개막 한·중·일 500여명 참석 » 영국 출신의 저명한 아시아 전문가인 마틴 자크 중국 칭화대 교환교수가 15일 ‘2011 아...

  • HERI
  • 2011.11.21
  • 조회수 8415

기업 투명성 평가 ‘우수’…고용분야는 ‘개선 필요’

경제 경제일반 기업 투명성 평가 ‘우수’…고용분야는 ‘개선 필요’ [한겨레] 최현준 기자 [아시아 미래포럼] ‘동아시아30’ 살펴보니 거버넌스·사회 점수 높지만 반부패·일자리는 성과 낮아 일 20곳…한·중은 각각 5곳 기아차...

  • HERI
  • 2011.11.21
  • 조회수 8497

포럼 참가자들의 환영사·축사

경제 경제일반 포럼 참가자들의 환영사·축사 [한겨레] [아시아 미래포럼] » 손경식(상의 회장)위기극복 지혜 모으자 손경식 (상의 회장)글로벌 금융위기 여파가 가시지 않은 상황에서 미국의 더블딥과 유럽의 재정위기로 또다시 어...

  • HERI
  • 2011.11.21
  • 조회수 8685

“선진국 의존모델 이젠 안통해 윤리 반영된 공동체 개발해야”

경제 경제일반 “선진국 의존모델 이젠 안통해 윤리 반영된 공동체 개발해야” [한겨레] [아시아 미래포럼] 종합토론1-동아시아 경제공동체 ‘동아시아 경제공동체’를 주제로 열린 종합토론은 최근 아세안+3(한·중·일)을 중심으로 전...

  • HERI
  • 2011.11.21
  • 조회수 7884

“중 기업, 지재권등 신뢰성 위기” “사회공헌, 기부 아닌 참여 필요”

“중 기업, 지재권등 신뢰성 위기” “사회공헌, 기부 아닌 참여 필요” 종합토론2-아시아가 아시아에게 ‘기업의 사회적 책임(CSR)’은 세계 어디서나 다국적기업들이 풀어야 할 숙제다. 특히 그간 서구 기업의 사회책임경영 모델...

  • HERI
  • 2011.11.21
  • 조회수 8355

“동아시아 공동체, 목적 뚜렷해야 EU위기 피할것”

경제 경제일반 “동아시아 공동체, 목적 뚜렷해야 EU위기 피할것” [한겨레] 황예랑 기자 최현준 기자 [아시아 미래포럼] 한겨레신문사 주최-한겨레경제연구소 주관 위기를 넘어 책임과 상생 » ‘2011 아시아미래포럼’이 열린 1...

  • HERI
  • 2011.11.21
  • 조회수 9078

중국의 시각에서 이해하고 적응하라

기조강연2/ ‘부상하는 중국’ 대비를 중국의 시각에서 이해하고 적응하라 » 마틴 자크 칭화대 교환 교수 과속·예측 불가능성 등 3대 위험성 존재하지만 역사·문화적 이해가 우선 조공체제 부활 가능성도 “한국은 중요한 정치적...

  • HERI
  • 2011.11.21
  • 조회수 7995

홍준표 “FTA 처리까지 넥타이 안매” 이정희 “넥타이 푼 게 심상치 않다”

정치 정치일반 홍준표 “FTA 처리까지 넥타이 안매” 이정희 “넥타이 푼 게 심상치 않다” [한겨레] 임인택 기자 [아시아 미래포럼] 정치인들 화제는 FTA ‘2011 아시아 미래포럼’에 참석한 국내 유력 정치인들의 화제는 ...

  • HERI
  • 2011.11.21
  • 조회수 7724

2011 아시아 미래포럼 관심 끈 참석자들

경제 경제일반 2011 아시아 미래포럼 관심 끈 참석자들 [한겨레] 김경욱 기자 구본권 기자 황예랑 기자 신영복 “연대가 만드는 경제 큰 의미” 정준양 “우리 기업도 책임있는 노력을” 정운찬 “지도자들, 동반성장 앞장서야...

  • HERI
  • 2011.11.21
  • 조회수 8168

인도네시아 사회적 기업의 힘, 오지 68곳에 전깃불

경제 경제일반 인도네시아 사회적 기업의 힘, 오지 68곳에 전깃불 [한겨레] 김경욱 기자 아시아의 지속가능 발전 위한 사회적 기업가 정신 분과토론 이베카·주민 지분 나눠 소규모 수력발전 건설 “개발자본 아닌 주민이 지역 ...

  • HERI
  • 2011.11.21
  • 조회수 8211

“유럽·미국 금융위기에도 협동조합 사업 흑자 냈다”

경제 경제일반 “유럽·미국 금융위기에도 협동조합 사업 흑자 냈다” [한겨레] 김경욱 기자 분과토론-새 키워드, 협동조합 » 왼쪽부터 존스턴 버첼, 구리모토 아키라, 김기태‘위기와 재앙의 시대’다. 유럽의 재정위기와 미국의 ...

  • HERI
  • 2011.11.21
  • 조회수 6978

“사회책임경영 기준 더 높이자”

경제 경제일반 “사회책임경영 기준 더 높이자” [한겨레] 최현준 기자 분과토론-동아시아 30 » 왼쪽부터 이영면, 이원재, 에바시 타카하시사회책임경영에 뛰어난 기업에는 어떤 특징이 있을까? 사회책임경영의 아시아적 모습은 과...

  • HERI
  • 2011.11.21
  • 조회수 7818

“아시아서 탈서구 시대 대안 찾아야”

경제 경제일반 “아시아서 탈서구 시대 대안 찾아야” [한겨레] 김경욱 기자 동·서양 상생 특강-패트릭 스미스 IHT 아시아판 전 편집국장 » 동·서양 상생 특강-패트릭 스미스 IHT 아시아판 전 편집국장“서양의 우세는 장구한...

  • HERI
  • 2011.11.21
  • 조회수 6928

“정부·기관 역할, 지속가능 투자에 중요”

경제 경제일반 “정부·기관 역할, 지속가능 투자에 중요” [한겨레] 황예랑 기자 분과토론-연기금의 사회책임투자 지난 4월 국민연금의 사회책임투자(SRI)가 ‘뜨거운 감자’로 떠올랐다. 대통령 직속 미래기획위원회가 국민연금의 주...

  • HERI
  • 2011.11.21
  • 조회수 7560

“이주민 보도는 통합보다 공존 관점서”

경제 경제일반 “이주민 보도는 통합보다 공존 관점서” [한겨레] 최현준 기자 분과토론-아시아 상생 위한 언론역할 아시아의 상생을 위해 언론은 어떤 역할을 해야 할까? 이날 한·중·일·미 4개국 6명의 언론전문가들은 신경민 ...

  • HERI
  • 2011.11.21
  • 조회수 7226

“재생에너지 관심촉구, 더 용감하게”

경제 경제일반 “재생에너지 관심촉구, 더 용감하게” [한겨레] 최현준 기자 분과토론-동아시아 에너지 미래 지난 3월 발생한 후쿠시마 원전 사태는 일본은 물론 전 세계적으로 원전에 대한 사회인식을 바꾸도록 만든 계기였다. ...

  • HERI
  • 2011.11.21
  • 조회수 7047

고용·환경 해결하는 ‘책임있는 시장경제’로

경제 경제일반 고용·환경 해결하는 ‘책임있는 시장경제’로 [한겨레] 황예랑 기자 미래 위한 5가지 제안의 내용은동아시아의 좀더 나은 미래를 위해 ‘무엇을 할 것인가?’ 기업 사회책임경영 특성 맞는 모델 연구··실천을 한...

  • HERI
  • 2011.11.21
  • 조회수 7415

2012년은 3%대 성장 기정사실화 - HERI 경제뉴스해설(11/21)

1. KDI 내년 경제성장률 전망치 하향 조정 한국개발연구원(KDI)이 내년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4.3%에서 3.8%로 낮췄다. 민간 경제연구소에 이어 국책연구기관인 한국개발연구원까지 3%대 성장을 전망하면서 정부도 내년 전망...

  • HERI
  • 2011.11.21
  • 조회수 7282

사상 최대 순이익 은행권이 감원-HERI 경제뉴스해설(11/18)

1. 유럽 불안으로 미 주요 주가지수 한달 사이 최저 미국 증시 3대 지수가 모두 1%대 하락. 다우지수는 1.13%, S&P500지수는 1.67%, 나스닥지수는 1.96% 떨어졌다. 주요 지수들은 최근 한 달 만에 가장 낮은 수준까지 떨...

  • HERI
  • 2011.11.18
  • 조회수 81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