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뉴스
서구가 답하지 못하는 문제
아시아가 해답 들려줄수도
아시아미래포럼 연사에게 듣는다 ②
중국은 근대 국민국가 아닌
그들 나름의 문명국가 성장
지진해일·원전사고 충격
일본사회 변화 방향 고민


문명의 중심축이 유럽에서 미국을 거쳐서 이제 아시아로 건너오고 있다는 생각은 단순한 기대일 수 있다. 아시아 시대라고 하지만 아시아에 인도를 넣을지, 오세아니아 국가는 어떻게 할지부터 합의가 없는 상황이다. 그렇지만 중국 등 이 지역의 경제가 빠르게 성장하면서 국제 정치·경제적 위상이 달라지는 것을 보면, 적어도 이제 아시아를 빼놓고 세계의 미래를 얘기하기는 어려워졌다.

세계의 번영과 지속가능성 사이의 균형 찾기라는 논제를 놓고 지난해에 이어 두번째로 열리는 아시아미래포럼(11월15~16일)에는 이런 흐름을 누구보다 잘 아는 아시아 전문가 3명이 기조연사나 특강연사로 참석한다.


먼저, 아시아에 대한 우리의 궁금증 가운데 하나는 일본 사회의 변화이다. 지난 3월 지진해일과 원전 사고의 충격을 겪은 일본은 분명히 변해가고 있다. 그 변화가 내셔널리즘의 강화로 이어져 주변국과 충돌하는 양상으로 발현될지, 아니면 기업의 탐욕과 정경유착, 성장에 대한 맹목적 집착을 반성하고 한층 성숙한 사회로 가는 쪽일지 궁금하지 않을 수 없다. 일본의 대표적인 논객인 데라시마 지쓰로 일본총합연구소 이사장은 기조연설에서 일본 사회의 저변에서 꿈틀대는 변화의 움직임을 짚어보고, 이런 동력들이 ‘아시아 공동체’란 상생의 틀로 승화되기 위해 무엇이 필요한지를 제시한다.


중국에 대한 우리의 관심은 ‘아시아 시대’나 ‘아시아 공동체’ 논의가 나올수록 커진다. 중국을 모르고 아시아를 말하기 어렵고, 세계의 진로를 점치기도 어려운 게 사실이다. 자본주의와 사회주의, 유구한 역사의 지혜와 권위주의적 정치 체제가 공존하는 나라 중국이 다시 세계의 중심 무대로 진입했을 때 동아시아와 세계 질서에 어떤 영향을 줄지 관심이 아닐 수 없다.


<중국이 세계를 지배하면>이란 책을 통해 중국 전문가로 이름을 날리게 된 마틴 자크 칭화대 명예교수는 미리 보낸 강연 요지에서 “서구는 중국이 서양의 어느 나라쯤 되거나 곧 서양처럼 변모할 것이란 자신들의 프리즘으로 보려는 경향이 있다”며 “이는 서양이 중국의 굴기를 제대로 이해하는 것을 방해하는 걸림돌”이라고 밝혔다. 예를 들어 중국은 서구 근대의 국민국가라기보다 ‘문명국가’(civilization state)란 새로운 개념으로 더 잘 포착된다고 그는 말한다. 이처럼 역사와 문화가 다르고 독특한 중화의식이 있는 중국은 서양이 기대하는 나라가 되기보다는 나름의 방식으로 주위와 관계를 맺고 영향력을 행사할 것이라고 말한다.


인도까지 포괄하는 아시아 전체의 변화를 조망하고 이것이 문명사에서 갖는 의미를 들으려면 패트릭 스미스 전 <헤럴드트리뷴> 아시아판 뉴스 편집장에게 눈을 돌려야 한다. 일본, 홍콩 등에서 20년 이상 특파원 생활을 한 경험을 살려 탁월한 일본 분석서인 <일본의 재구성>과 아시아 분석서인 <다른 누군가의 세기>를 쓴 패트릭 스미스는 이번 포럼에서는 ‘동양과 서양 사이: 21세기 공생’이란 특강을 통해 동서양을 어우르는 인문학적 통찰의 진수를 보여준다. 그는 오늘의 아시아를 보면 세계가 나가는 길을 짐작할 수 있다고 말한다. 아시아는 서구를 받아들여 모방했지만 그 저변에는 비서구적인 가치가 여전히 남아 있어 서구가 답하지 못하는 문제에 대한 해답을 거꾸로 서구에 들려줄 수 있다는 것이다.


이봉현 한겨레경제연구소 연구위원

bhlee@hani.co.kr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2012년은 3%대 성장 기정사실화 - HERI 경제뉴스해설(11/21)

1. KDI 내년 경제성장률 전망치 하향 조정 한국개발연구원(KDI)이 내년도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4.3%에서 3.8%로 낮췄다. 민간 경제연구소에 이어 국책연구기관인 한국개발연구원까지 3%대 성장을 전망하면서 정부도 내년 전망...

  • HERI
  • 2011.11.21
  • 조회수 6581

사상 최대 순이익 은행권이 감원-HERI 경제뉴스해설(11/18)

1. 유럽 불안으로 미 주요 주가지수 한달 사이 최저 미국 증시 3대 지수가 모두 1%대 하락. 다우지수는 1.13%, S&P500지수는 1.67%, 나스닥지수는 1.96% 떨어졌다. 주요 지수들은 최근 한 달 만에 가장 낮은 수준까지 떨...

  • HERI
  • 2011.11.18
  • 조회수 7283

50대 이상 영세자영업자 사상 최대-HERI경제뉴스해설(11/17)

1. 50대 이상 자영업자 사상 최대 50대 자영업자 숫자가 사상 최대가 됐다. 300만명이 넘었다. 최근 3개월간 자영업자 증가세를 이끈 것은 이 연령대인 것으로 나타났다. 통계청과 고용노동부에 따르면 10월 50대 이상 자영업자...

  • HERI
  • 2011.11.17
  • 조회수 7396

2012년 경기 상저하고-HERI 경제뉴스해설(11/16)

1. 박재완 장관이 경기 전망을 비관적으로 했다고요?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은 내년 국내 경기흐름이 ‘상저하고의 형태가 될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재정을 조기 집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박 장관은 어제 서울 소공동 롯데...

  • HERI
  • 2011.11.16
  • 조회수 6095

수도권 거주자, 소득은 쥐꼬리에 빚더미 - HERI 경제뉴스해설(11/14)

1. 수도권 거주자의 삶은 피곤하다 서울에 사는 월급쟁이라면 누구나 한번쯤 해봤을 푸념이다. 그 말이 근거없는 푸념이 아닌 것으로 드러났다. 지방 거주자보다 소득은 약간 많은 반면 빚은 훨씬 많은 것. -- 어떤 조사인가...

  • HERI
  • 2011.11.14
  • 조회수 7954

이탈리아 충격으로 주가 폭락, 전망은? - HERI 경제뉴스해설(11/11)

1. 어제 ‘이탈리아 충격’으로 한국 주가는 많이 떨어졌는데... 그리스에서 이탈리아로 전이된 유럽 재정위기. 이날 허용된 공매도(空賣渡) 같은 기술적 문제까지…. 두 개의 난관을 함께 만났다. 한국 주가는 100포인트 가량 내...

  • HERI
  • 2011.11.11
  • 조회수 7604

경제대국 이탈리아에 위기 오나-HERI 경제뉴스해설(11월10일)

1. 이탈리아 위기 오나 이탈리아는 그리스와 견주면 부채 규모가 워낙 커서 걱정이다. 이탈리아의 공공부채는 약 1조9천억 유로(3천조원), 국내총생산(GDP) 대비 120%에 이른다. 그리스, 포르투갈, 아일랜드, 스페인 등의 공공부채...

  • HERI
  • 2011.11.10
  • 조회수 7161

HTC폰의 약진, 꾸준함이 반짝거림을 이긴다 - HERI 경제해설(11월7일)

1. 그리스 문제 가닥 잡나 그리스 여야가 2차 구제금융안 비준을 위한 거국내각을 출범시키기로 합의했다. 현 파판드레우 총리는 퇴진하기로 했다. -- 구제금융안은 어떻게 되나요? 파풀리아스 대통령은 총리와 야당인 사마라스 신...

  • HERI
  • 2011.11.07
  • 조회수 9482

오지마을 우물가엔 시원한 웃음 넘쳤다

경제 경제일반 오지마을 우물가엔 시원한 웃음 넘쳤다 [한겨레] 김재섭 기자 웅진코웨이, 캄보디아 ‘식수 해결’ 5년째 우물파기 2015년까지 1000개 목표…마을 영아사망률 감소 소문퍼져 앞다퉈 신청…개인이름 우물기증도 활발 ...

  • HERI
  • 2011.11.04
  • 조회수 7456

내가 만약 한국인이라면 우선 재생에너지 힘쓸것 원전은 최후 선택이어야

경제일반 내가 만약 한국인이라면 우선 재생에너지 힘쓸것 원전은 최후 선택이어야 [한겨레] 등록 : 20111103 20:30 아시아미래포럼 연사에게 듣는다 ㅣ 트리 뭄푸니 2011년 막사이사이상 » 트리 뭄푸니 2011년 막사이사이상트...

  • HERI
  • 2011.11.04
  • 조회수 6540

EU 같은 경제공동체 동아시아선 비현실적 한·중·일 FTA 모색을

경제 경제일반 EU 같은 경제공동체 동아시아선 비현실적 한·중·일 FTA 모색을 [한겨레] 아시아미래포럼 연사에게 듣는다 ⑤ » 허시유 푸단대 교수 허시유 중국 푸단대 교수(42·경제학)는 한·중·일 경제공동체 구상에 대해 균형...

  • HERI
  • 2011.11.03
  • 조회수 7426

협동조합 은행이 투자자 소유 은행보다 훨씬 더 안전하다

사회 사회일반 협동조합 은행이 투자자 소유 은행보다 훨씬 더 안전하다 [한겨레] 김현대 기자 아시아미래포럼 연사에게 듣는다 ④ » 존스턴 버챌 스털링대학 교수스코틀랜드 스털링대학의 존스턴 버챌(60) 교수는 세계 협동조합계...

  • HERI
  • 2011.11.02
  • 조회수 6632

“일본,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재생에너지 중심 재건 실험중”

“일본, 후쿠시마 원전사고 이후 재생에너지 중심 재건 실험중” [한겨레] 아시아미래포럼 연사에게 듣는다③ 원전족, 일본 전력시장 장악 손정의 등 녹색에너지 세력 발전차액지원제 등으로 도전 » 앤드루 드윗 릿교대 교수앤드...

  • HERI
  • 2011.11.01
  • 조회수 7459

서구가 답하지 못하는 문제 아시아가 해답 들려줄수도

서구가 답하지 못하는 문제 아시아가 해답 들려줄수도 [한겨레] 아시아미래포럼 연사에게 듣는다 ② 중국은 근대 국민국가 아닌 그들 나름의 문명국가 성장 지진해일·원전사고 충격 일본사회 변화 방향 고민 문명의 중심축이 유...

  • HERI
  • 2011.10.31
  • 조회수 6314

“댐 완공땐 마을 침수…새 집 지어준다니 꿈같아”

“댐 완공땐 마을 침수…새 집 지어준다니 꿈같아” [한겨레] 조기원 기자 소수민족 아이타족, 이사비용 턱도 없는 가난한 삶 코이카·아시아나·굿피플 새집 70채 지어 이주 계획 보건소도 세워…“자립기반 마련해주는 게 장기과...

  • HERI
  • 2011.10.28
  • 조회수 7532

유로권 재정위기는 과잉복지 탓 아닌 금융허브 몰입한 탓

경제 경제일반 유로권 재정위기는 과잉복지 탓 아닌 금융허브 몰입한 탓 [한겨레] [아시아미래포럼 연사에게 듣는다] 장하준 케임브리지대 교수 » 장하준 케임브리지대 교수 빚에 억눌린 정부·기업·가계 쓸돈 없으면 불황 가속화...

  • HERI
  • 2011.10.24
  • 조회수 6448

가난한 초원에 전하는 ‘자립 노하우’

경제 경제일반 가난한 초원에 전하는 ‘자립 노하우’ [한겨레] 이재명 기자 지구촌나눔운동, 유목민에게 축산·농업기술 전수 현지인 리더십 양성 초점…“삶의 질 향상에 일조” 갓 돌이 지났을 법한 딸아이를 가슴에 안은 체랭...

  • HERI
  • 2011.10.21
  • 조회수 7015

사막에 울창한 숲을…쿠부치에 심은 ‘녹색 희망’

경제 경제일반 사막에 울창한 숲을…쿠부치에 심은 ‘녹색 희망’ [한겨레] 박영률 기자 ‘대표적 황사 발원지’ 쿠부치 사막에 ‘길이 28km·폭 8km’ 숲 조성 “황사·사막화 방지에 도움 보람”…일본도 1992년부터 녹화사업 모래...

  • HERI
  • 2011.10.14
  • 조회수 8743

‘블랙아웃’ 걱정, 2차전지에 맡겨라

경제 경제일반 ‘블랙아웃’ 걱정, 2차전지에 맡겨라 [한겨레] 최현준 기자 작고 가벼운데 용량 큰 ‘반영구적 전기창고’ 삼성SDI, 소형 2차전지서 일본 제치고 1위 중·대형 박차…차세대 지능형 전력망 추진 지난 4일 찾은 ...

  • HERI
  • 2011.10.07
  • 조회수 7228

[싱크탱크 광장] ‘빚더미’ 대한민국·서울시 건강재정 되찾을 묘안은

사설.칼럼 칼럼 [싱크탱크 광장] ‘빚더미’ 대한민국·서울시 건강재정 되찾을 묘안은 나라살림 현황과 해법 [한겨레] 등록 : 20111004 19:45 무소속 박원순 후보가 10·26 서울시장 보궐선거 야권 단일후보로 뽑혔다. 경선 막바...

  • HERI
  • 2011.10.05
  • 조회수 75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