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뉴스
List of Articles

최저임금에도 못미치는 실업급여로는 구조조정 못한다

2016년 1월 이후 최대 월 113만4243원으로 정액제 상태 기업이 비정규직을 남용하고 정규직 해고를 함부로 하는 경우 흔히 우리는 “비용을 사회에 전가한다”고 말한다. 실업자가 늘어나면 실업수당 지출이 증가하고 빈곤층이 늘...

  • admin
  • 2016.09.02
  • 조회수 5340

김종인표 경제민주화엔 ‘노동’이 없다?

정치BAR_경제학자가 본 김종인의 ‘경제 개혁’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가 18일 오후 국회에서 ‘경제민주화가 경제활성화다’를 주제로 특강을 하고 있다. 강창광 기자 chang@hani.co.kr “저는 서민입니다. 경제민...

  • admin
  • 2016.08.24
  • 조회수 5230

김종인표 경제민주화엔 ‘노동’이 없다?

정치BAR_경제학자가 본 김종인의 ‘경제 개혁’ 김종인 더불어민주당 비상대책위원회 대표가 18일 오후 국회에서 ‘경제민주화가 경제활성화다’를 주제로 특강을 하고 있다. 강창광 기자 chang@hani.co.kr “저는 서민입니다. 경제민...

  • admin
  • 2016.08.24
  • 조회수 5714

[씨실날실] 친구가 생산한 농산물을 내가 소비

지난 10일 종로구 동숭동 마로니에공원에서 열린 마르쉐 장터. 소식을 듣고 나온 시민들이 농산품을 고르고 있다. 연일 폭염주의보가 이어지던 지난 10일 일요일, 아침부터 대학로 마로니에공원에 사람들이 북적인다. ‘마르쉐@혜...

  • admin
  • 2016.07.25
  • 조회수 6268

[짬] “무히카 메시지는 모두 행복한 세상과 지속가능한 발전”

‘호세 무히카 조용한 혁명’ 저자 우루과이 언론인 라부페티 호세 무히카(81) 전 우루과이 대통령은 ‘세상에서 가장 가난한 대통령’으로 불린다. 그런데 ‘가장 행복한 대통령’으로도 꼽힌다. 우루과이 내에서 재임기간(2010~2...

  • admin
  • 2016.07.19
  • 조회수 5453

변죽만 건드려온 한국은행법 개정 논의

기자" alt="한국은행 전경. 박승화 기자" style="font-weight: normal; text-align: justify; border: 0px; margin: 0px; padding: 0px; width: 643px;" editor_component="image_link"> 4년간 개정안 20건 제출됐지만 대부분 임기...

  • admin
  • 2016.06.17
  • 조회수 5362

[싱크탱크 광장] 중앙은행의 독립성 거저 생기는 게 아니다

정부요구 국책은행 자본확충펀드에 한은, 금통위 논의도 없이 10조 수혈 또다시 독립성 시비에 휘말려 성가신 국회 동의 절차 회피 의도 금융위 구성·임명 방식도 문제 정부·금융계·산업계로만 구성 위원 5명은 대통령 임명으로 ...

  • admin
  • 2016.06.17
  • 조회수 5785

[씨실날실] 아이들에게 이야기 봉사하는 할머니들

‘이야기할머니’ 이옥신 씨가 서울 강서구 예지 유치원에서 어린이에게 옛날이야기를 들려주고 있다. 한국국학진흥원 제공 “우와, 할머니 옷 너무 예뻐요!” 알록달록한 한복을 곱게 차려입은 할머니가 유치원에 들어오자, 아이들...

  • admin
  • 2016.06.10
  • 조회수 6787

[씨실날실] 하루 1만2000명 결식 이웃에 마음 전달

성공회푸드뱅크 도심조리센터(현 정동국밥 본점 전신)에서 성당 봉사자들이 구로지역 홀몸노인들에게 정기적으로 보내는 도시락을 만들고 있다. 성공회푸드뱅크 제공 모두들 삼시 세끼 걱정 없이 풍요로운 소비사회를 살아가는 듯하...

  • admin
  • 2016.06.10
  • 조회수 5397

[매거진 esc] 내 돈 ‘착하게’ 써야 같이 산다

커버스토리 / 윤리적 소비와 기업의 사회적 책임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과 함께 알아본 ‘윤리적 소비’를 실천하는 8가지 방법 사회적 가치 창출을 고민하고 실천하는 기업을 독려하는 힘은 ‘윤리적 소비’에서 나온다. 한국 유니...

  • admin
  • 2016.06.09
  • 조회수 5527

[싱크탱크 광장] 재벌 ‘사내유보금’ 754조…기업들 사회적 책무 져야

여러 시민사회단체가 모인 재벌사내유보금환수운동본부 회원들이 4월21일 서울 여의도 전경련회관 앞에서 ‘재벌 사내유보금 현황 발표 및 환수운동 선포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김봉규 선임기자 bong9@hani.co.kr 싱크탱크 광장...

  • admin
  • 2016.06.03
  • 조회수 5374

10년 협동조합 이끈 싱크탱크…실천에 무게 실어

지난 25일 서울여성플라자에서 열린 아이쿱협동조합연구소 10주년 기념 심포지엄에서 ‘좋은 동네에서 살자: 지역사회의 내일을 만드는 협동조합’이란 주제로 5명의 사례연구 발표자와 4명의 전문 패널들이 대담을 나누고 있다. 현...

  • admin
  • 2016.05.30
  • 조회수 5440

회의 9번에 보수 6200만원…반대 의견은 0.1%사외이사 고액보수는 ‘거수기’ 대가?

2015년 5대그룹 상장사 분석 시간당 337만원 급여 받은 셈 현대차 9100만원으로 가장 많아 호텔신라, 직원 평균급여의 2배 억대 보수받은 사람도 24명이나 626차례 회의 중 보류된 건 ‘1건’ 적자 낸 상장사들도 찬성률 100%...

  • admin
  • 2016.05.23
  • 조회수 5477

외갓집의 푸근함 담긴 ‘농산물 꾸러미’

지난 4월29~30일 제주 마을기업 ‘무릉외갓집’에 로컬 챌린지 프로젝트 기업들이 모여 상호 멘토링의 시간을 가지며, 무릉외갓집 제품을 구매하고 있다. 도시 소비자와 농민 직접 연결 매달 제철 농산물 회원에게 배달 소비자는...

  • admin
  • 2016.05.16
  • 조회수 5869

2016년 5월, 정운영의 ‘경제민주화’를 다시 읽다

[토요판] 특집 <한겨레>창간호와 경제민주화 1988년 5월15일. <한겨레> 창간호 18면에는 ‘경제민주화 방향과 과제’라는 제목의 칼럼이 실렸다. 글쓴이는 마르크스주의 연구로 이름을 날리던 경제평론가 정운영. 그로부터 28년의 세...

  • admin
  • 2016.05.16
  • 조회수 5586

[씨실날실] 공유라는 이름의 기쁨

은평물품공유센터에서는 캠핑용품과 전동 공구 등을 이웃끼리 공유하고 있다. 은평물품공유센터 제공 퇴근해 냉장고를 열어 보니 심란하기 이를 데 없다. 무심코 사다 날랐던 먹거리들이 잔뜩 쌓여 있다. 며칠 지나면 상해서 버...

  • admin
  • 2016.05.13
  • 조회수 5871

[싱크탱크 광장] 3월실업률 11.8% 체감실업률 24.1%…‘숨겨진 청년층 실업자들’

삼성그룹 입사를 희망하는 취업준비생들이 지난 4월17일 서울 강남구 단대부고에서 치러진 직무적성검사를 마치고 고사장을 나서고 있다. 연합뉴스 통계청 발표 청년층실업률의 함정 완연한 봄인데도 청년 고용시장의 한파가 지속되...

  • admin
  • 2016.05.13
  • 조회수 5324

[싱크탱크 광장] 새누리 ‘한국판 양적완화’ 공약 경제민주화 역행 논란

이주열 한국은행 총재가 지난 3월10일 서울 중구 한국은행 본관에서 열린 금융통화위원회의에서 생각에 잠겨 있다. 사진공동취재단 제20대 총선 선거운동이 달아오르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이 김종인 전 국민행복추진위원회 위원장을...

  • admin
  • 2016.04.08
  • 조회수 5737

일본 대학생협, 도서할인판매·부동산중개업까지 확장중

일본의 대학생협은 이미 학생복지에서 큰 축을 담당하고 있다. 1958년 설립된 전국대학생활협동조합연합회(NFUCA)는 총 219개의 광범위한 회원조합을 확보하고 있다. 대학생협 203개, 연합대학생협 6개, 사업연합회 9개, 공제사업연합...

  • admin
  • 2016.04.04
  • 조회수 5816

청년들이 바라는 정책은 이겁니다

청년유니온 등 청년단체, 각 정당에 최저임금 1만원 등 12개 요구 발표 정당 수용여부 따라 투표 연계 방침 총선을 앞두고 청년들이 청년기본법 제정과 함께 ‘최저임금 1만원으로 인상’, ‘월 50만원 구직수당 도입’ 등을 각...

  • admin
  • 2016.04.01
  • 조회수 57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