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겨레 속 HERI

사회적 금융, 지역사회 혁신 일군다

admin 2018. 01. 30
조회수 57
국내외 사회적 금융 전문가 모여 지역사회 개발 사례 나눠
프랑스 정부, 보험공제조합, 협동조합 은행 연대해 지역 혁신 투자

17일 오후 은평구 서울혁신파크에서 열린 ‘2018 사회적 경제사회적경제 국제포럼’에서 ‘사회적 금융’을 주제로 토론하고 있다. 왼쪽부터 로렌스 곽 사무국장(국제사회적 경제협의체), 티에리 장테 회장(사회연대경제기업가국제포럼), 이은애 센터장(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김정열 이사장(서울 사회적 경제네트워크), 이종수 이사장(한국사회투자), 이상진 대표(한국사회혁신금융).
17일 오후 은평구 서울혁신파크에서 열린 ‘2018 사회적 경제사회적경제 국제포럼’에서 ‘사회적 금융’을 주제로 토론하고 있다. 왼쪽부터 로렌스 곽 사무국장(국제사회적 경제협의체), 티에리 장테 회장(사회연대경제기업가국제포럼), 이은애 센터장(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 김정열 이사장(서울 사회적 경제네트워크), 이종수 이사장(한국사회투자), 이상진 대표(한국사회혁신금융).

금융은 경제활동의 핏줄과 같다. 신뢰와 협력에 바탕을 둔 경제를 모색하는 사회적 경제에도 금융의 핏줄 역할은 꼭 필요하다. 다만 그러한 금융은 수익성을 우선하는 일반 금융과는 달라야 한다. 이런 역할을 하는 금융을 사회적 금융이라고 한다.

지역 경제가 자생력 있게 발전하기 위해 사회적 금융을 어떻게 육성해야 하는지를 모색하는 국제포럼이 17일 서울혁신파크에서 열렸다. 서울시 사회적경제지원센터와 국제사회적경제협의체(GSEF)가 주최한 이번 포럼에는 티에리 장테(Thierry Jeantet) 사회연대경제기업가국제포럼(FIESS) 회장을 비롯해 한국사회투자 이종수 이사장, 한국사회혁신금융 이상진 대표 등 국내외 사회적 금융 전문가들이 참석했다.

장테 회장은 노인 돌봄서비스 사업을 위해 프랑스 보험공제조합과 의료상호보험, 협동조합은행이 협력한 사례를 비롯해, 지역의 사회혁신 프로그램에 투자하는 ‘프랑스 액티브’ 활동을 소개했다. ‘프랑스 액티브’는 1988년 보험공제조합, 국가 예금공탁소, 종교 단체들이 연대해 만든 비영리기관이다. 사회적경제 조직의 △창업 자금 지원 △경영관리 지식 전수 △네트워크 연계 활동을 주로 한다. 전국에 42개의 네트워크를 가지고 있으며, 매해 2억 7000만 유로를 지역의 사회혁신 사업에 투자하고 있다.

이종수 이사장은 “국내의 경우, 보험, 협동조합금융, 사회적 은행들의 인허가가 법적으로 제한돼있다. 프랑스와 같이 사회적 금융이 지역사회에 뿌리내리려면 이들의 진입장벽은 낮추고 세금 혜택이나 정부 매칭펀드를 제공하는 등의 정부 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장테 회장은 “사회보장 혜택을 받지 못하는 소외계층의 기본적인 권리를 보장하기 위해서는 민간의 사회혁신 사업이 활성화되어야 한다”며 “사회혁신 사업이 발전하기 위해서는 사회적경제 영역의 선순환을 보장하는 사회적 금융의 역할이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박은경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시민경제센터 연구원 ekpark@hani.co.kr


한겨레에서보기: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여기가 맛집” 깨알 정보 나누며 어느새 ‘동네 친구’

[더 나은 사회] 기획/행복한 아파트 공동체 만들기① 10대부터 60대까지 세대 뛰어넘어 동네 맛집, 세탁소, 놀이터부터 동파 대처요령 등 이야기해보니 ‘삭막한 아파트’ 아닌 ‘이웃’과 함께할 다양한 아이디어 나와 “공동체의...

  • admin
  • 2018.02.19
  • 조회수 6

“나이 들어 잘 모르는데 일할 기회 알려줘 고마워”

[더 나은 사회] 기획/집이 복지다③ SH ‘찾아가는 임대주택 일자리 상담’ 살펴보니 서울시와 서울주택도시공사의 임대주택 일자리 상담 프로그램에 참여한 서울 가양동 주민 안경조씨(오른쪽 위)와 박종문씨(오른쪽 아래). 박종문...

  • admin
  • 2018.02.19
  • 조회수 1

“변방이 더 교조적” 떠올리게 한 한국 경제학자들

페이스북 트위터 공유 스크랩 프린트 크게 작게 HERI의 눈 현 정부 경제정책 ‘조롱’ 넘쳐난 경제학 공동학술대회 소득주도성장은 “듣보잡”, 이유 설명도 토론도 생략 “규제 완화” 되뇌는 시장주의 처방은 게으르고 무책...

  • admin
  • 2018.02.14
  • 조회수 44

‘사회적 가치’ 모르면 공공기관장 못하는 시대 왔다

HERI의 눈 분석: 공공기관 경영평가 어떻게 바뀌나? 효율성 위주 탈피, 책임성 및 공공성 강화 초점 평가단 구성, 보상 시스템도 올해 안 손보기로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취임 직후 인천공항공사에서 열린 ‘찾아가는 대통령...

  • admin
  • 2018.02.13
  • 조회수 15

“청년층, 생존에 내몰려 공정성에 민감…‘세대 연대’ 절실”

페이스북 트위터 공유 스크랩 프린트 크게 작게 [공정성의 딜레마] ② 연구자 좌담 이민경 대구대 교수 “청년들이 약자 배려 정책에 분노하는 건 노력으로 그 자리에 오른 게 아니라고 보는 탓 공동체적 가치 경험 못해 ...

  • admin
  • 2018.02.12
  • 조회수 23

“기업의 사회적 가치 추구는 새로운 시장 찾아내는 것”

페이스북 트위터 공유 스크랩 프린트 크게 작게 8일 연세대 글로벌 지속가능포럼 최태원 에스케이 회장 “경제적 가치와 사회적 가치 함께 가야” 최태원 에스케이그룹 회장이 8일 연세대학교에서 열린 '2018 글로벌지속가능포럼...

  • admin
  • 2018.02.09
  • 조회수 15

시민들 화났다, “사회적 경제기본법 제정 더는 미루지 마라”

문재인 정부 출범으로 입법 기대 컸으나 국회서 계속 표류 7일 협동조합, 사회적기업 등 관계자 500여명 국회서 집회 ‘퍼주기’ ’재정 낭비’ 등 오해 풀고 속히 여야 이견 조율해야 ‘시민행동’에 참여한 사회적 경제 관계...

  • admin
  • 2018.02.08
  • 조회수 29

협동조합 정신 복원 필요성 일깨운 신협 회장 선거

8일 중앙회장 선거, 후보 간 법정공방 등 ‘혼탁’ 사회적 금융 활성화 등 도약 기대에 찬물 우려 선거 시스템 개선하고 협동조합 정체성 되살려야 신협의 이념. 출처: 신협 누리집 하루 앞으로 다가온 신협중앙회 차기 회장 ...

  • admin
  • 2018.02.08
  • 조회수 25

“건강권·주거권을 헌법에 독립된 기본권으로 명시해야”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이인영 민주당 의원 공동주최 개헌포럼] 이번 개헌이 복지국가의 초석을 놓는 개헌이 돼야 한다는 시민사회의 요구가 높다. 5일 국회 의원회관에서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과 이인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공동으로...

  • admin
  • 2018.02.07
  • 조회수 113

갈라진 세계에서 하나 된 미래 찾기, “쉽지 않네”

결산: 2018 다보스 세계 경제 포럼 전환기, 지속적 경제발전, 사회분열 해결 위한 논의의 장 보호무역 둘러싸고 미국, 유럽 등 첨예한 갈등 드러내 크리스틴 라가르드 국제통화기금(IMF) 총재(사진 왼쪽에서 다섯 번째)를 비롯한...

  • admin
  • 2018.02.07
  • 조회수 28

“지속가능발전에 초점 맞춰 구체화해야”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이인영 의원, 개헌포럼 공동개최] ④ 환경권 현행 헌법에선 선언적 의미에 그쳐 기후변화·환경훼손 갈수록 악화 인간·자연 공존, 미래세대 시대정신 넣어야 환경권 발제를 맡은 전동준 한국환경정책평가연구원...

  • admin
  • 2018.02.07
  • 조회수 31

"고용형태 등 사회적 신분도 차별금지 필요”

등록 :2018-02-06 11:04수정 :2018-02-06 11:47 페이스북 트위터 공유 스크랩 프린트 크게 작게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이인영 의원, 개헌포럼 공동개최] ③ 노동권 상시업무 무기한 직접고용과 동일가치노동 동일임금 원칙 못박고 해...

  • admin
  • 2018.02.07
  • 조회수 30

“계속주거권 보장하고 강제퇴거 금지해야”

페이스북 트위터 공유 스크랩 프린트 크게 작게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이인영 의원, 개헌포럼 공동개최] ② 주거권 독일 민법 ‘계약해지 강요 금지’ 덕분 세입자 평균 거주기간 12.8년 이르러 ‘적정 임대료’도 헌법 개념으...

  • admin
  • 2018.02.07
  • 조회수 32

“생명·건강 존중 원리 못박고, 다른 기본권도 강화해야”

페이스북 트위터 공유 스크랩 프린트 크게 작게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이인영 의원, 개헌포럼 공동개최] ① 건강권 평등한 건강 수준을 달성할 권리 소득·노동 등 결정요인 개선 필요 실효성 담보할 강제성도 규정을 건강권 발...

  • admin
  • 2018.02.07
  • 조회수 32

“노력해도 결과 보장 안되는 사회…시험이라도 있어야”

페이스북 트위터 공유 스크랩 프린트 크게 작게 [공정성의 딜레마] ① 여론조사와 20~30대 심층 인터뷰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은 한국 사회에서 ‘공정성’의 의미가 무엇인지 다시 묻는 계기가 됐다. 공공운수노조 인천공항지...

  • admin
  • 2018.02.05
  • 조회수 138

쓸수록 커지는 ‘슈퍼 그뤠잇’ 설 선물 어때요?

커피, 참기름, 간식, 생필품… 종류도 다양 수익은 일자리, 지역 활성화, 개도국 농민 돕기 등 윤리적 생산 원칙 지키니 제품의 질도 높아져 이번 설엔 쓸수록 사회에 남는 ‘착한 소비’로 설 명절이 2주 앞으로 다가왔다. ...

  • admin
  • 2018.02.02
  • 조회수 41

“한국형 노동 4.0은 노조할 자유와 복지, 산업민주주의 확립 포괄해야”

“포용적 디지털화 담은 독일 노동 4.0은 사회적 시장경제·코퍼러티즘 기반에 노동 1.0~3.0까지 진화한 결과 기술에 ‘노동의 인간화’로 대응하려면 한국형 노동 4.0은 이 과정 압축수용해야” 정부의 기술·산업 중심 대응 비판...

  • admin
  • 2018.02.01
  • 조회수 38

“재난이 할퀸 상처, 마을 공동체가 치유합니다”

일본 고베, 한국 경주·안산 마을활동가들 “자발적 시민 모임이 근본적 재생 열쇠” 우쓰미 겐이치가 주도해 만든 일본 고베 나다구 동네 마라톤은 1000명 이상이 찾는 나다구 명물이 됐다. 시에 신고한 공식 행사가 아니라서 ...

  • admin
  • 2018.02.01
  • 조회수 44

‘풀뿌리 금융’ 신협, 사회적경제에 거름 준다

신협중앙회·지방정부협의회, ‘사회적경제 활성화’ 협약 ‘협동조합’ 정체성 살려 사회적기업에 투자 등 협업키로 19일 오전 코트야드메리어트 서울 남대문에서 열린 전국사회연대경제지방정부협의회와 신협중앙회의 ‘사회적 경제 활...

  • admin
  • 2018.01.30
  • 조회수 58

사회적 금융, 지역사회 혁신 일군다

국내외 사회적 금융 전문가 모여 지역사회 개발 사례 나눠 프랑스 정부, 보험공제조합, 협동조합 은행 연대해 지역 혁신 투자 17일 오후 은평구 서울혁신파크에서 열린 ‘2018 사회적 경제사회적경제 국제포럼’에서 ‘사회적 금융...

  • admin
  • 2018.01.30
  • 조회수 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