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뉴스
8일 시민사회 새정부 정책 제안 토론회
“보수 정권에서 복지 후퇴,
윤 정부에서 반복 안 되길”

문재인 정부 사회지출 증가율 역대 최고
“윤 정부에서도 좋은 정책 계승돼야”
5일 참여연대에서 열린 ’새정부에 바란다’ 토론회에서 윤홍식 교수(왼쪽 두번째)와 참석자들이 방청객의 질문을 듣고 있다. 참여연대 제공
5일 참여연대에서 열린 ’새정부에 바란다’ 토론회에서 윤홍식 교수(왼쪽 두번째)와 참석자들이 방청객의 질문을 듣고 있다. 참여연대 제공

“민주주의가 후퇴하면 복지정책도 후퇴한다. 사회적 이슈가 민주 대 반민주 구도로 형성되면서 분배 문제가 묻히기 때문이다.”


5일 노동시민사회단체가 모여 새정부가 추진해야 할 복지정책의 방향을 토론하는 자리에서 윤홍식 인하대 교수는 먼저 윤석열 정부에 대한 성격 규정이 필요한 이유를 이렇게 설명했다. 김대중 정권 수립 후 10년 동안 유럽 수준의 민주주의를 유지하다 2008년 이명박 정권과 2012년 박근혜 정권 들어 민주주의 지수가 급락했는데 이 기간 동안 복지정책도 후퇴했다는 것이다. 대표적인 지표가 국내총생산(GDP) 대비 사회지출증가율이다. 노무현 정부에서 0.42%포인트였던 것이 이명박, 박근혜 정부에서 각각 0.3%포인트, 0.32%포인트로 떨어졌다. 반면 문재인 정부에서는 1.1%포인트로 크게 증가했다. 윤 교수는 “문재인 정부의 사회지출증가율은 과거 유럽 복지국가들이 잘 나갔을 때와 비슷하다. 윤석열 정부가 문재인 정부의 복지정책을 계승하지 않고 과거 보수 정권 때로 돌아간다면 복지정책은 또 후퇴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번 대선 때 윤석열 후보의 공약은 이재명 후보와 큰 차이가 없었다. 이를 근거로 더불어민주당과 국민의힘이 정책적으로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보는 시각도 있다. 하지만 윤 교수는 “공약이 비슷하다고 해서 윤석열 정부가 보수정부가 아니라거나 민주당과 차이가 없다고 할 수 없다. 중요한 것은 역사적 맥락”이라고 했다. 지난 2012년 대선 때도 박근혜 후보와 문재인 후보의 복지정책 관련 공약은 차이가 가장 적었지만, 이후 박근혜 정부와 문재인 정부의 정책 결과를 보면 큰 차이가 난다는 것이다. 민주당과 국민의힘의 이념 지향성을 비교했을 때 분배 영역은 남북관계와 성소수자 등 정체성 영역과 함께 양당 간 차이가 크게 나는 분야다.

윤 교수는 윤석열 정부가 적어도 취약계층을 겨냥한 복지정책만이라도 제대로 시행하는 게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자산상위 계층의 자산 비중은 계속 늘어나는 반면, 하위 계층의 자산 비중은 더욱 감소하는 등 우리 사회의 불평등 구조가 심화되고 있기 때문에 최소한 취약계층의 빈곤 문제만이라도 해결하려는 의지를 보여야 한다는 것이다. 윤석열 후보 시절의 공약은 현금지출을 억제하고 사회서비스를 확대하는 방향으로 복지정책을 추진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사회서비스 확대도 민간 중심으로 추진하고 대형병원의 분원을 확대하는 등 시장 중심으로 정책을 추진하려는 의지를 분명히 하고 있다. 윤 교수는 “문제는 이러한 대응으로는 기후위기, 보호무역주의 강화, 글로벌 가치사슬의 블럭화 등 대내외적 위험에 제대로 대응하기 어렵다는 데 있다”고 우려했다.

토론자로 나선 정성철 빈곤사회연대 사무국장은 “윤석열 당선인은 복지공약을 발표할 당시 ‘도덕적 해이’ ‘의존성’ 등을 언급하며 빈곤층에 대한 뿌리 깊은 편견을 드러낸 바 있다. 취약계층에 대한 생색내기용 정책 등 선별적 정책으로 빈곤층에 대한 차별과 낙인을 강화할 우려가 있다”고 지적했다.

이날 오후 열린 두번째 토론에서 정형준 보건의료단체연합 정책위원장은 보건의료정책과 관련해 “후보 시절 의료민영화 정책은 추진하지 않겠다고 했지만 윤석열 후보의 공약을 보면 의료민영화를 추진할 것이 확실해 보인다”고 주장했다. 선거운동 기간 동안 ‘윤석열이 당선되면 의료민영화가 추진된다’는 글이 에스엔에스 등을 통해 전파되자 원희룡 선거운동본부 정책위원장이 괴담이라고 진화에 나섰지만, 공약 내용을 뜯어보면 시장중심적인 성격이 노골적으로 드러난다는 것이다. 그는 “노동계와 시민사회단체가 오랜 기간 의료민영화에 반대 운동을 해왔다. 윤석열 정부의 등장으로 이를 다시 해야 하는 상황이 올 것 같다”며 공동 대응을 촉구했다. 토론자로 나선 이경민 참여연대 사회경제2팀장은 “코로나19 감염병이 지속되는 상황에서 보건의료정책이 관심사로 떠올랐지만 윤석열 당선자는 의미있는 정책을 공약으로 내놓지 않았다”며 보건정책에 대한 무관심을 우려했다.

이춘재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선임기자 cjlee@hani.co.kr


한겨레에서 보기 : https://www.hani.co.kr/arti/society/society_general/1037641.html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새 정부, 복지공약 지키려면 감세공약 포기해야”

6일 ‘새정부 정책제안’ 토론회…“감세공약에 양극화 우려” “감세는 제로섬게임…부자감세로 저소득층 세부담 증가” 6일 참여연대 아름드리홀에서 열린 ‘새 정부에 바란다’ 조세재정 정책 토론회에서 장혜영 정의당 의원(맨오른...

  • HERI
  • 2022.04.06
  • 조회수 458

“윤석열 정부, 취약계층 빈곤만이라도 제대로 대응하길”

8일 시민사회 새정부 정책 제안 토론회 “보수 정권에서 복지 후퇴, 윤 정부에서 반복 안 되길” 문재인 정부 사회지출 증가율 역대 최고 “윤 정부에서도 좋은 정책 계승돼야” 5일 참여연대에서 열린 ’새정부에 바란다’ 토...

  • HERI
  • 2022.04.06
  • 조회수 1145

“일 잘할 좋은 사람 뽑을 때 인간 판단은 엉망…AI한테 맡겨라”

인터뷰ㅣ이형우 마이다스아이티 회장 세계 설계시뮬레이션 시장 제패한 SW기업이 AI채용 도구 개발·보급 학교·스펙·지역 정보 사용하지 않아 세계 구조설계 시뮬레이션 시장을 제패한 국내 소프트웨어기업 마이다스아이티의 이형우 ...

  • HERI
  • 2022.04.04
  • 조회수 408

참여연대, 복지·보건의료·조세·돌봄 정책 제안 토론회 개최

5일부터 7일까지, 참여연대 2층 아름드리홀에서 열려 참여연대 전경. 참여연대 누리집 갈무리 진보성향 학계와 노동시민사회단체가 새정부가 추진해야 할 복지·보건의료·조세·돌봄 정책을 제안하는 토론회를 개최한다. 저출생, 고...

  • HERI
  • 2022.04.01
  • 조회수 368

<소득주도성장, 끝나지 않은 여정> 출간

소주성특위, 문재인 정부 5년 성과와 과제 담아 윤석열 차기정부에서도 지속적 추진 필요성 강조 정책 집행자·학자·정치인·시민운동가·언론인 참여 문재인 정부의 핵심 경제정책인 ‘소득주도성장’은 과연 성공했나, 아니면 실패했나...

  • HERI
  • 2022.03.24
  • 조회수 1582

사회적경제는 괜찮은 일자리를 제공하고 있을까?

넥스트SE·동감작업장, 청년 노동환경 설문조사 응답자 49% “월평균 임금 중소기업보다 낮아” 적은 임금에 경력개발 기회 부족하고 ‘불안정한 사업환경’도 장애물로 꼽혀 사회적경제에서 일하는 청년들의 모임 ‘넥스트SE’에서 ...

  • HERI
  • 2022.03.22
  • 조회수 483

세계를 하나로 묶은 인터넷 ‘바벨탑 이후’처럼 쪼개지나

우크라이나침공과 글로벌 인터넷 빅테크들 러시아 서비스 제한 러시아는 자국망 분리 테스트 중국 인도 이란 베트남 북한 등 글로벌망과 별도망 증가 추세 아이칸, ‘인터넷은 중립 플랫폼’ 우회로있어 통제 성공 ‘미지수’ 빈...

  • HERI
  • 2022.03.21
  • 조회수 532

“잇따른 산재, 정몽규 회장에게 이런 경영하고 싶냐고 물어야”

현산에 ‘안전규정’ 주주제안한 박유경 APG 이사 인터뷰 “산재 못 줄이면 기업가치 떨어져 중대재해 줄이려면 오너가 중요” 박유경 에이피지 아시아·태평양지역 총괄이사. 박유경 제공 지난해 7월과 올 1월 광주에서 잇따라 ...

  • HERI
  • 2022.03.14
  • 조회수 576

“사회적경제 기본법 제정, 국회는 더 미뤄선 안돼”

3천여 사회적경제 기업·단체들 기본법 제정 촉구 공동행동 나서 “국회 기재위 안건조정위 개최를” 전국 사회적 경제 업종·유형별 협의회와 사회적 경제인들이 사회적 경제 기본법 제정을 촉구하는 푯말을 들고 있다. 한국사회적...

  • HERI
  • 2022.03.07
  • 조회수 645

호혜와 연대의 협동조합 가치, 전쟁 속 더 굳건해져

세계 협동조합·사회적 경제 진영에서도 우크라이나 국민 지지선언·지원 이어져 세계신협협의회(WOCCU)의 자선재단인 세계신협재단(WFCU)은 최근 기금모금 누리집을 통해 우크라이나 신협 조합원과 지역사회를 돕는 방법을 안내하고 있...

  • HERI
  • 2022.03.03
  • 조회수 819

이재명, 공동체 기반 ‘사회적 경제’ 공약 내놔

포용적 전환사회 만들기 위한 핵심 과제 제시 ‘사회적 경제 기본법’ 등 국회 통과 추진 결의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사회적 경제 공약 발표 기자회견이 28일 서울 영등포구 국회 소통관 기자회견장에서 열렸다. 전...

  • HERI
  • 2022.02.28
  • 조회수 953

사회적경제연대회의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 촉구

향후 10년 전략 담아내는 ‘SE로운길 위원회’ 제안 지역 현장 적용 위한 사회적경제 윤리강령 등 마련 한국사회적경제연대회의 회원들이 23일 서울 중구 한겨레두레 공간채비에서 정기총회를 열고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을 촉구...

  • HERI
  • 2022.02.25
  • 조회수 867

이재명 후보-가맹점주들 ‘갑질 근절’ 정책협약 체결

‘필수품목’ 빙자한 부당한 구입 강요 금지키로 계약갱신 ‘10년 제한’ 없애 불공정 해지 방지 이 후보 당선되면 정책에 적극 반영키로 더불어민주당 을지키는민생실천위원회와 전국가맹점주협의회가 22일 세종시 민주당 시당 사무...

  • HERI
  • 2022.02.23
  • 조회수 757

시민사회, 민주·정의·기본소득당과 정책 협약

최근 3개 대선 캠프에 정책 과제 제시 “시민·지역 중심 사회문제 해결” 촉구 각 캠프, 공약에 반영하거나 추후 보완 예정 지난 18일 서울 영등포구 국회 의원회관 제7간담회의실에서 ‘20대 대선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시민...

  • HERI
  • 2022.02.22
  • 조회수 741

“정보홍수 아닌 정보결핍이 문제되는 요즘…문해력 더 중요”

[조병영 한양대 교수 인터뷰] “세대간 경험과 어휘 차이는 당연 앎, 토론에 대한 경시문화가 문제” 리터러시는 수동적 정보 이용아닌 스스로 정보를 재구성해내는 능력 정보는 맥락과 상황 이해가 중요 ‘디지털 읽기’는 연...

  • HERI
  • 2022.02.21
  • 조회수 792

“유럽·미국발 ‘탄소 중립’ 대비해 새 무역장벽 넘어야”

[짬] WTO 사무총장 도전했던 유명희 경제통상대사 유명희 전 산업부 통상교섭본부장이 지난 15일 법무법인 삼양 회의실에서 인터뷰를 하고 있다. 이춘재 선임기자 유명희 전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본부장이 2020년 여름 세계무...

  • HERI
  • 2022.02.21
  • 조회수 710

사회적경제는 기후위기 대응의 해결사가 될 수 있을까?

충북 오송에서 ‘사회적경제활성화전국네트워크’ 정책워크숍 열려 민관 파트너십 강화·워킹그룹 역할의 중요성 확인 “지자체-시민-사회적경제 잇는 노력 계속돼야” 2월17~18일 충북 오송 에이치호텔 세종시티에서 기후위기 대응과 사...

  • HERI
  • 2022.02.21
  • 조회수 632

‘보편적 기본소득’ 주제로 21일 국제 웨비나 열린다

이재명 대선공약으로 ‘첫번째 UBI 도입’ 관심 유종성·최지은 교수 관련 논문 발표 필립 판 파리즈·이정우 교수 등 토론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지난 10일 서울 여의도 민주당사에서 열린 직능본부 공중위생단체협의...

  • HERI
  • 2022.02.18
  • 조회수 486

심상정 “시장경제 문제 대안모델인 사회적경제 통합적 지원 필요”

[정당별 대선후보 서면 인터뷰] ②정의당 심상정 후보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 적극 추진해 통합지원체계 마련 사회적경제, 그린노믹스 연계해 500조원 녹색공공투자 조성” 정의당 심상정 후보가 사회적 경제 지지 손팻말을 들고...

  • HERI
  • 2022.02.14
  • 조회수 514

지티엑스 확대? 지역균형발전엔 독!

스크랩 프린트 글씨 키우기 2월3일 열린 2022 대선 후보 토론에서 후보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공동취재사진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와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가 앞다퉈 지티엑스(GTX, 수도권광역급행철도) 노선 확...

  • HERI
  • 2022.02.14
  • 조회수 3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