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칼럼

등록: 2010.06.01 수정: 2014.11.10


2010년 5월 29일, 청년사회혁신가 과정의 5주차 강의가 진행되었습니다. 강의 제목은 너무나 노골적인 '취업'. 그날 청사과는 제4섹터로의 취업이라는, 생소하고도 일반적인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관전 포인트는 '일반 취업과 무엇이 다른지', 그리고 '얼마나 좋은지' 였답니다.


운영 일기를 쓰기가 부끄럽네요. 왜냐하면 5주차 강사가 저였기 때문입니다. 제가 강의한 내용을 제가 정리하려니 어떻게 해야 할지 모르겠습니다만, 그렇기 때문에 강의 내용은 간략하게 소개하고 그날의 분위기를 전하는 것에 집중하도록 하겠습니다.


청년사회혁신가 과정에 왜 '취업'이라는 꼭지가 들어 있는지부터 설명해야 겠네요. 청년사회혁신가 과정, 즉 청사과는 저의 대학교 3, 4학년 시절의 고민들을 담은 과정입니다. 어디서도 가르쳐 주지 않는 지식들은 물론, 누구도 가르쳐 주지 않는 길을 가고 싶던 그 시절의 고민을 담았습니다.

이 바닥(?)에서 일하고 싶은 청년들 모두 비슷한 고민을 하지 않을까 하는 생각으로 시작한 교육 과정이기 때문에 '취업'이라든지 '창업' 같은 꼭지가 과정 속에 자리 잡고 있는 셈입니다.


이번 강의에서는 사회적기업이나 사회적기업의 지원기관, 그리고 CSR 관련 부문에서 어떤 인재를 원하는지 소개하고, 어떤 방식으로 채용하는지, 어떤 장단점이 있는지, 사전에 무엇을 알고 고려해야 하는지 등에 대해 강의를 진행했습니다.


일반적인 취업 교육과 비슷하면서도 핵심은 조금 달랐습니다. 왜냐하면 제4섹터의 특징이 반영되기 때문입니다. 예컨대, 장애인을 고용하는 사회적기업에서 사람을 채용할 때 가장 중요하게 생각하는 것은 무엇보다도 장애에 대한 인식과 배려에 기반한 개방성을 갖추었는가 하는 점입니다. 이것이 확실한 사람이라면 소위 말하는 스펙 같은 것은 부수적인 것이 되는 셈이지요.

일반 기업에서 스펙을 보는 이유가 '이 일을 잘 해낼 수 있는 사람'을 찾기 위해 필요한 정보를 보는 것이라면, 사회적기업 역시 같은 이유로 그 사람의 인성을 보는 것입니다. 기업이 서류 상의 스펙을 보는 것이라면, 사회적기업은 인성 상의 스펙을 본다고 할 수 있겠네요.


그리고 청사과 수강생들 중 직장 경험이 있는 사람들의 '나의 취업기'를 들었습니다. 현재 하는 일을 설명하고 어쩌다 그 일을 하게 되었는지, 만족하는지, 왜 청사과를 신청하게 되었는지를 골자로 한 3분 스피치 였습니다.

어쩌다 보니 흘러흘러 여기까지 왔다는 사람부터, 가정이라는 직장에서 주부라는 직업을 가지고 있다는 사람까지, 다양한 수강생들의 이야기가 재미있었습니다. 이야기가 다양한 만큼 서로를 이해하게 되고, 어떤 기준이 '일하는 것'을 결정하는게 좋은지 각자의 기준을 가질 수 있을 것 같아 좋았습니다.


강의 시간도 즐거웠지만, 이 날의 빅 히트는 뭐니뭐니해도 간식이었습니다. 지난 강의부터 사회적기업 등에서 생산하는 착한 간식을 구입해 먹기로 했는데요, 이번주는 찰보리빵이었습니다.

이로운몰을 통해 경주에서 공수해온 서라벌 찰보리빵은 1인당 1개의 귀한 분배 방식이 없었다 해도 탐날만큼 맛있었습니다. 경주 시니어클럽에서 운영하는 사회적기업인 서라벌 찰보리빵은 경주에 있는 숱한 찰보리빵 가게 중에서도 인기가 좋습니다. 경주에 여행을 간 저에게 미식가 친구가 가게를 콕 찍어서 찰보리빵을 사오라고 했었는데, 그 곳이 서라벌 찰보리빵이었을 정도니까요.


다음 주 간식에 대한 기대치를 올린 것 같아 조금 부담스러웠습니다만, 괜찮아요. 저에겐 이로운몰이 있으니까요. (이러니까 무슨 광고 같네요.)


본격적인 진로 탐색에 들어간 청년사회혁신가 과정. 꿈꾸던 길이 구체화되는 기분으로 다음주를 기다려 봅니다.


김지예 한겨레경제연구소 연구원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착한경제-청사과] '혁신 곱하기 혁신'의 이야기

등록: 2010.06.15 수정: 2014.11.10 6월 12일, 청년사회혁신가 과정의 7번째 강의가 진행되었습니다. 이번에 모신 분은 다음커뮤니케이션의 창업자로 알려진 이재웅 선생님이셨습니다. 워낙 유명하신 분이기도 하고, 강의 접하기가 쉬...

  • HERI
  • 2014.11.10
  • 조회수 3927

[착한경제] 미인이 되는 법

등록: 2010.06.15 수정: 2014.11.10 당신이 착한 소비자라고 가정해 봅시다. 먹거리는? 유기농이나 지역에서 생산된 얼굴 있는 먹거리를 이용합니다. 옷은? 유기농 면으로 만들었거나 공정무역으로 만들어진 옷을 입습니다. 악세서리...

  • HERI
  • 2014.11.10
  • 조회수 4288

[착한경제] 로버트 라이시, 지금 필요한 것은 교육과 사회보장

등록: 2010.06.14 수정: 2014.11.10 “아웃소싱이 미국 경제를 망친다고요? 그건 엄청난 과장입니다. 경기가 좋아지고 일자리가 좀 늘어나면 바로 사라져 버릴 이슈지요. 하지만 미국 경제를 위협하는 문제가 분명히 있습니다. 바...

  • HERI
  • 2014.11.10
  • 조회수 5108

[착한경제-MBA 운영일기] 사회적기업 성공이야기

등록: 2010.06.11 수정: 2014.11.10 "성공한 사회적기업 사례가 있나요?" "잘하고 있는 사회적기업가를 알고 싶은데, 추천 좀 해주세요!" 사회적기업과 관련된 교육을 진행하다보면, 수강생들은 흔히 운영진에게 이런 이야기들을 많이 ...

  • HERI
  • 2014.11.10
  • 조회수 4157

[착한경제] 투표와 투자의 공통점을 아십니까

등록: 2010.06.11 수정: 2014.11.10 ‘작은 실천이 세상을 바꾼다’라는 말을 들을 때 우리의 마음속에는 항상 물음표가 꼬리를 물었습니다. 하지만 지난 6·2 지방선거를 통해 이제는 물음표를 더 이상 달지 않게 됐습니다. 우...

  • HERI
  • 2014.11.10
  • 조회수 3752

[착한경제] 중국 싱크탱크, 종속의 함정 피해야(2)

등록: 2010.06.10 수정: 2014.11.10 이 글은 중국 싱크탱크 전문 연구자 주쉬펑 교수(중국 남개대학교)의 ((2009년 8월 12일))를 번역한 글의 후반부이다. 글의 전반부는 라는 제목으로 본 사이트에 게재되어 있다. 중국 싱크탱크가...

  • HERI
  • 2014.11.10
  • 조회수 3900

[착한경제] 미국이 20년뒤 제3세계가 된다고?

등록: 2010.06.09 수정: 2014.11.10 경제학은 과학(science)일까 인문학(art)일까? 한 마디의 경제학 명제 뒤에 드리워져 있는 현란한 숫자의 향연을 들여다보면 분명 과학인 것 같기도 하다. 하지만 경제학자들 중 상당수는 그 ...

  • HERI
  • 2014.11.10
  • 조회수 4667

[착한경제-청사과 운영일기] 참공익을 아십니까?

등록: 2010.06.08 수정: 2014.11.10 2010년 6월 5일, 청년사회혁신가 6주차 강의에서는 새로운 포맷을 시도해 보았습니다. 지금까지는 쭉~ 강의만 했었지만, 이번에는 토크쇼를 기획해 보았거든요. 이번 강의에 모신 분들은 '월급쟁...

  • HERI
  • 2014.11.10
  • 조회수 4405

[착한경제] SBS, 국민과 흥정을 시작하다

등록: 2010.06.08 수정: 2014.11.10 지구촌의 축제 월드컵이 2010년 6월 11일 밤 11시(한국시간),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31일간의 일정으로 개최된다. 대한민국 대표팀은 1986년 멕시코 대회를 시작으로 7회 연속 본선에 진출했으며,...

  • HERI
  • 2014.11.10
  • 조회수 3802

[착한경제] '강한 연결'이 부른 유럽발 재정위기

등록: 2010.06.07 수정: 2014.11.10 다양한 사회 현상을 설명하는 분석 틀 가운데 ‘사회연결망 분석(social network analysis)’이라는 방법론이 있다. 사회연결망 분석은 말 그대로 개체 간에 맺고 있는 관계를 통해 사회의 여러...

  • HERI
  • 2014.11.10
  • 조회수 3989

[착한경제] 아쇼카의 빌 드레이턴, 당신이 한국의 교육감이라면

등록: 2010.06.07 수정: 2014.11.10 미국의 사회적기업가 지원기관 '아쇼카-공공을 위한 혁신가들'의 창립자이자 CEO인 빌 드레이턴을 2009년에 이어 두 번째로 만났습니다. 2009년 가을 그와 만나 진행했던 대화(관련 글 링크)에 ...

  • HERI
  • 2014.11.10
  • 조회수 3717

[착한경제] '손발'보다 '머리'를 : 신임 자치단체장들께 권함

등록: 2010.06.04 수정: 2014.11.10 정말 놀랍고, 무서운 "민심"이었습니다. 설마설마하고, 제발제발했었는데... 서울시장과 경기도지사가 바뀌지 않은 것은, 그것마저 행여 야당세력이 승리에 만취하여 자신의 잘못과 한계를 무시하는 ...

  • HERI
  • 2014.11.10
  • 조회수 3650

[착한경제-MBA 운영일기] 사회적기업 심화학습편

등록: 2010.06.04 수정: 2014.11.10 한겨레경제연구소에서 하는 일은 무엇일까요? 착한 사람도 성공할 수 있는, 우리 경제의 대안을 찾으며 연구하는 일이 바로 기존의 연구소들과 달리 한겨레경제연구소만이 할 수 있는 일들입니...

  • HERI
  • 2014.11.10
  • 조회수 3936

[착한경제] "지방, 뭉쳐야 산다"

등록: 2010.06.04 수정: 2014.11.10 “협업하라, 그러지 않으면 망한다.(collaborate or perish)” 우리 시대의 논객 강준만 전북대 교수가 <지방은 식민지다>에서 지방에서 외쳐져야 할 구호로 꼽은 말입니다. 강 교수는 지방이 ...

  • HERI
  • 2014.11.10
  • 조회수 3389

[착한경제] 곽노현 교육감과 미래의 경제

곽노현(오른쪽 둘째) 서울시 교육감 후보가 1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광화문광장에서 진보진영 후보로 나선 교육의원, 연예인 권해효씨와 함께 손을 맞잡아 들어보이며 유권자들의 지지를 부탁하고 있다. 이종근 기자 root2@hani.co.k...

  • HERI
  • 2014.11.10
  • 조회수 4008

[착한경제] 중국 싱크탱크, 종속의 함정 피해야(1)

등록: 2010.06.03 수정: 2014.11.10 이 글은 중국 남개 (南开) 대학교 주은래정부관리학원 부교수인 주쉬펑(朱旭峰) 교수가 2009년 8월 12일에 에 쓴, "中国智库:避免跌入依附陷阱"(중국 싱크탱크 : 종속의 함정 피해야)를 번역한 ...

  • HERI
  • 2014.11.10
  • 조회수 4139

[착한경제-청사과] 제4섹터와 궁합보기?!

등록: 2010.06.01 수정: 2014.11.10 2010년 5월 29일, 청년사회혁신가 과정의 5주차 강의가 진행되었습니다. 강의 제목은 너무나 노골적인 '취업'. 그날 청사과는 제4섹터로의 취업이라는, 생소하고도 일반적인 이야기를 나눴습니다....

  • HERI
  • 2014.11.10
  • 조회수 3965

[착한경제] 로컬푸드. 소비자 입장에서 다시 써라

등록: 2010.06.01 수정: 2014.11.10 요즘 로컬푸드가 화두다. 이번 선거에서도 여야를 막론하고 심지어 농촌 중심인지 도시 기반인지와 무관하게 대다수의 지자체장과 의원 후보, 교육감 및 교육위원 후보들이 로컬푸드 또는 로컬푸...

  • HERI
  • 2014.11.10
  • 조회수 9774

[착한경제] 빌 게이츠라는 사람

등록: 2010.05.31 수정: 2014.11.10 빌 게이츠가 2010년 TED 콘퍼런스에서 기후변화와 빈곤을 함께 해결할 수 있는 혁신적 에너지 기술에 대해 강연하고 있다. 전 마이크로소프트 회장 빌 게이츠가 TED에서 했던 강연에 대한 ...

  • HERI
  • 2014.11.10
  • 조회수 4291

[착한경제-MBA 운영일기] 전략적 사고의 모든 것

칠판에 '전략'에 대한 개념을 설명하며 열강중인 고영 대표 등록: 2010.05.28 수정: 2014.11.10 "매일 아침 제일 먼저 무엇을 하세요?" 강의는 강사의 질문으로부터 시작했습니다. "세수해요", "아침밥 챙겨먹어요", "출근하느라 바뻐...

  • HERI
  • 2014.11.10
  • 조회수 43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