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뉴스

기후위기, 기술 혁신으로 맞선다

HERI 2019. 10. 29
조회수 2305
[지속가능 기업혁신 포럼]
신재생에너지·플라스틱 대체소재 개발 등
지속가능한 미래 위한 기업의 혁신 가속화
사회적 불평등 완화하는 사회책임 병행
선형경제에서 순환경제로의 전환 절실
민관 협력 산업구조 변화와 법 제도 필요
25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지속가능 기업혁신 포럼’(SBIF)에서 신학철 엘지화학 대표이사가 기조발표를 하고 있다. 조현경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시민경제센터장.
25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컨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지속가능 기업혁신 포럼’(SBIF)에서 신학철 엘지화학 대표이사가 기조발표를 하고 있다. 조현경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시민경제센터장.


2년 전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북쪽과 북서쪽, 서부에 잇달아 발생한 대형 산불은 서울시 면적의 80%에 이르는 거대한 면적을 불태우고 일주일이 지나서야 겨우 소멸했다. 지난해엔 무려 8천여개의 크고 작은 산불로 캘리포니아주 전역이 몸살을 앓았다. 사계절 온난한 기후로 미국 최고의 휴양도시로 꼽혔던 캘리포니아 주가 왜 이렇게 바뀌게 된 걸까? 캘리포니아의 잦은 산불의 원인은 기후변화에 있었다. 온난화로 높아진 기온에 적응하지 못하고 말라 죽은 나무들이 불쏘시개 역할을 했다.


2017년부터 지구를 위협하는 환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지구를 위한 인공지능(AI for Earth)’ 프로젝트를 진행 중이던 마이크로소프트는 산불 예방 문제에 주목하고 ‘실비아테라’에 기술과 자금을 투입했다. 실비아테라는 산림 화재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산림 데이터를 수집·관리하는 프로젝트다. 숲에 설치된 센서를 통해 산림 데이터를 수집하고, 이미지와 인공지능기술을 활용해 나무 종류, 나이, 분포도 등 구체적이면서도 매우 높은 해상도의 산림 데이터를 구글맵과 같은 산림지도에 담는다. 이렇게 구축된 산림지도는 대중에게 공개해 개인과 기업의 산림 조성 사업을 돕고, 소방당국이 산불을 방지하는 데이터를 구축하는 데 쓰이고 있다.


이뿐 아니다. 최근 들어 기업들이 맹목적 이윤추구에서 벗어나 기후위기에 대응해 기술을 혁신하고, 사회적 불평등을 해소하기 위해 나서려는 의지와 실천들이 ‘그린뉴딜’ 정책과 연결되면서 기대감 역시 한층 상승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인공지능 등 기술 혁신을 통해 지구의 환경 위기를 해결하고자 하는 기업들의 생생한 노력이 공유되는 자리가 마련됐다. 25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그랜드 인터컨티넨탈에서 열리는 ‘지속가능 기업혁신 포럼’(SBIF)은 전 지구적 환경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산업구조를 어떻게 변화시키고, 어떤 기술 혁신이 필요한지, 민관이 어떻게 협력해야 할지 다각도로 짚어보는 자리였다. 환경부와 지속가능발전기업협의회(KBCSD), 유엔개발계획(UNDP)이 공동주최하는 이번 행사엔 조명래 환경부 장관과 허명수 지속가능발전기업협의회 회장을 비롯해 쉐리 응 마이크로소프트 아시아태평양 부사장 등 국내외 기업 최고경영자와 임직원 등 250여 명이 참석했다.


■ “생산주체와 소비주체 협력 필수적”


참가자들은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선 현대 사회의 주요 주체인 기업의 역할과 민관 협력이 절실하다는 데 입을 모았다. 조명래 환경부 장관은 개회사에서 “환경 위기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기업의 창조적인 아이디어가 중요하다”며 “그린뉴딜 사업과 같은 포용경영 전략은 환경 위기 문제 해결뿐 아니라, 기업이 성장하는 새로운 시장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특별대담에 나선 슈테판 클리벨 유엔개발계획(UNDP) 글로벌 정책센터 소장은 “기업의 지원과 협력이 지속가능개발목표 달성을 앞당길 수 있다”며, 성장동력으로서 기업과의 협력을 강조했다.


장웨이밍 DSM 글로벌 부사장 겸 중국지부 사장은 기조발표에서 “회사의 재무적 성과와 사회에 대한 기여는 서로 동떨어진 것이 아니다”라며 “선한 일을 하면서도 기업의 이익을 높일 수 있다”고 말했다. 과거 석탄, 석유화학 사업으로 성장한 DSM은 이제 지속가능성을 추구하는 회사로 탈바꿈 중이다.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는 에너지 전환과 순환경제를 위해선 “생산주체와 소비주체의 협력 구조가 필수적”이라고 강조했다. 원희룡 지사는 “1천7백대의 전기차가 보급되어 있는 제주도는 다른 지역에서 경험하지 못한 전기차 폐기물 문제를 고민하고 있다”며, 전기차 폐기물을 이용한 순환경제를 위해 올해 6월 문을 연 ‘제주도 배터리 산업화센터’를 소개했다.

25일 열린 ‘지속가능 기업혁신 포럼’(SBIF)에서 박천규 환경부 차관이 발제하고 있다. 조현경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시민경제센터장.
25일 열린 ‘지속가능 기업혁신 포럼’(SBIF)에서 박천규 환경부 차관이 발제하고 있다. 조현경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시민경제센터장.

이영기 환경부 국장은 “전기차 사용후 배터리, 태양광 폐패널 등 세계적인 추세에 맞춰 생산되고 사용되었다가 더 이상 필요없게 된 재화가 ‘미래 폐자원'”이라며, “지금 당장은 아무도 체감하지 못하는 문제이지만 우리나라가 선제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선형경제에서 순환경제로의 전환”을 강조한 뒤, “환경부와 산자부 등 부처들이 힘을 모아 구조적인 법 제도를 구축하고, 산업구조를 변화시켜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지속가능 기업혁신 포럼은 환경부와 지속가능발전기업협의회(KBCSD), 유엔개발계획(UNDP)이 공동주최해 기업 리더들이 지속가능성을 위해 지혜를 모으고, 이를 공론화하기 위해 마련된 첫 번째 자리다. 박천규 환경부 차관은 국내 기업들의 혁신경영과 포용경영을 돕기 위해 “기업들의 혁신경영 추진방안, 기술개발 비전과 로드맵, 환경분야 투자계획, 혁신기술을 통한 수익창출사례 등 정보공유와 비전공유를 위해 기업들 서로가 윈윈할 수 있도록 플랫폼을 만들어 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슈테판 클리벨 유엔개발계획 글로벌 정책센터 소장은 “민관이 함께 지속가능발전을 위한 혁신 경영 사례를 공유하고 환경 위기를 해결하기 위한 대안을 논의하는 장이 필요하다. 지속가능기업혁신포럼이 대표적인 민간 협력 논의의 플랫폼으로 자리 잡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박은경 서혜빈 한겨레경제사회연구원 선임연구원 ekpark@hani.co.kr

한겨레에서 보기: 
http://www.hani.co.kr/arti/economy/economy_general/914616.html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모두에게 다달이’ vs ‘일정 시기에 목돈으로’ 불평등 사회 해법, 기본소득일까 기본자산일까

여야 의원 주최 토론회에서 열띤 논쟁 불평등이 시대적 과제로 부상하면서 새로운 대안으로 주목받는 의제가 기본소득제와 기본자산제다. 모든 개인에게 아무 조건 없이 정기적으로 현금을 지급하는 기본소득제와 인생의 특정 시점...

  • HERI
  • 2021.02.02
  • 조회수 870

시민·전문가·공기업 의기투합…“폐광지역 문제 해결해요!”

강원랜드, ‘리빙랩’ 방식 폐광지역 문제 해결 나서 2기 시민혁신단과 손잡고 5개 분야 20개 최종 솔루션 도출 “시민 아이디어 사업계획에 적극 반영…3기 혁신단도 구성 계획” #1 2006년 강원도 춘천시 사북면에 위치한 고한...

  • HERI
  • 2021.01.28
  • 조회수 1059

줄세우기식 선별적 산업정책을 버려야 산업이 산다

[이재우의 산업혁신 톺아보기] 지난해 5월 서울 대한상공회의소 회의실에서 ‘포스트 코로나 산업정책 간담회 및 산업·기업 대응반 1차 회의’가 열리고 있다. 산업부 제공 세계적으로 산업정책을 성공적으로 실행한 나라로 인정받...

  • HERI
  • 2021.01.25
  • 조회수 1061

‘모두를 위한 경제’의 열쇠, 콤무니타스와 ‘중재자’로서의 시장

이탈리아 시민경제학자 루이지노 브루니 교수 경제와 시장, 행복에 관한 성찰 담은 책 두권 펴내 “근대경제학이 ‘무상성’ 의 존재 외면한 것이 오늘날 만연한 사회·경제적 위기와 불안의 근원” ‘인간적 경제’, ‘모두를 위...

  • HERI
  • 2021.01.06
  • 조회수 1305

협동조합의 ‘큰 손’ 농협, 농촌 돌봄서비스의 ‘큰 손’으로 나서길

사회서비스의 공공성을 높여주는 사회적 경제 사회적 경제 조직 비중은 6%로 아직 미미해 정부의 사회서비스분야 사회적 경제 활성화 방안 발표 농협의 농촌형 돌봄 활성화 정책 기대 의료복지사협 설립의 자금 문턱을 낮추기 ...

  • HERI
  • 2021.01.05
  • 조회수 1164

일자리 창출∙상생…2019년 공공기관 ‘사회적 가치’ 성적은?

2019년 공공기관 경영평가 공공성과 수익성 동시에 잡은 한수원, 사회적 가치 지표와 경영실적에서 높은 평가 받아 올해는 채용비리·중대재해 발생 방지 위해 안전 및 환경, 윤리경영 지표 엄격히 평가 사회적 가치 평가 수용성...

  • HERI
  • 2020.12.30
  • 조회수 1332

수도권-비수도권 불균형 더 깊어져…“국가 대개조 차원의 전환 필요”

대담: ‘지역균형뉴딜’ 어떻게 할 것인가? 김사열 균형위원장 vs 이광재 국회의원 참여정부 ‘국가균형발전 선언’ 16년째 세종시·공공기관 이전은 성과였지만 수도권 집중화 여전, 불균형 더 심화돼 김 “경쟁·공모 등은 여건 좋...

  • HERI
  • 2020.12.28
  • 조회수 1524

국가가 인내자본이 되어 금융의 단기실적주의를 극복하자

[이재우의 산업혁신 톺아보기] 금융권이 밀집한 서울 여의도 모습. <한겨레> 자료 사진 자본주의는 스피드를 추구한다 “스피드가 힘이다”, “빠름은 강함을 이긴다.” 스포츠 경기에서 흔히 나오는 이야기다. 상대적으로 신체적 ...

  • HERI
  • 2020.12.23
  • 조회수 1253

지역소멸 막기 위해서도 사회적경제기본법이 필요하다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 촉구 릴레이 기고] 정원각 경남사회적경제통합지원센터장 사회적 경제 기본법은 말 그대로 사회적 경제 활성화에 가장 기본이 되는 법률이다. 사회적 경제 단체들이 줄기차게 입법을 요구해온 사회적 경제...

  • HERI
  • 2020.12.23
  • 조회수 1311

‘기후위기의 증인’ 농부들이 말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농업

농부시장 마르쉐, 페이지명동에서 첫 상설 판매 마르쉐 농부 이야기 내달 17일까지 이어져 31.4일, 7개, 54일. 각각 2018년 폭염일 수, 2019년 우리나라를 강타한 태풍 수, 2020년 장마일 수다. 모두 관측 이래 최장·최다 기록...

  • HERI
  • 2020.12.23
  • 조회수 1281

지역균형 뉴딜이 ‘뉴’딜이 되려면

[기고] 이관후 경남연구원 연구위원 이관후 경남연구원 연구위원. 지난 10월 정부가 발표한 ‘지역과 함께하는 지역균형 뉴딜 추진 방안’은 그 필요성을 “대부분의 뉴딜사업이 지역에서 추진되는 점을 감안”해서라고 설명했다. ...

  • HERI
  • 2020.12.21
  • 조회수 940

경기도 사회적경제 규모화로 제2의 도약 꿈꾼다

사회적경제 5개년 정책 기본계획 발표 기초·광역·민관 협력체계 구축부터 시설·물류·매장 공동 이용 기업 지원 지난 18일 경기 부천시 경기도사회적경제센터에서 열린 ‘경기도 사회적경제 5개년 기본계획 수립 최종보고회'에서 조현...

  • HERI
  • 2020.12.21
  • 조회수 957

‘한국판 뉴딜’ 성패 달린 ‘지역뉴딜’…“지역 주도성 살리는 게 관건”

② ‘지역뉴딜’ 성공의 요건 “지역 특성에 맞게 지자체가 사업 기획 중앙정부는 지원·보충하는 방식으로 지역 간 교통 여건 개선하고 사회적경제-그린뉴딜 연계해야 ‘수도권 규제 완화’ 경제적 이득을 지역과 나누는 ‘전환적...

  • HERI
  • 2020.12.21
  • 조회수 929

위기 때 더 빛난 사회적 경제의 가치…이제 정치가 응답해야 할 시간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 촉구 릴레이 기고] 전인 영남대학교 경영학과 교수 사회적 경제 기본법은 말 그대로 사회적 경제 활성화에 가장 기본이 되는 법률이다. 사회적 경제 단체들이 줄기차게 입법을 요구해온 사회적 경제 3법...

  • HERI
  • 2020.12.21
  • 조회수 802

국회 문턱서 벌써 7년째...이제 사회적 경제에 법적 지위를 주자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 촉구 릴레이 기고] 이현배 주민신협 이사장 사회적 경제 기본법은 말 그대로 사회적 경제 활성화에 가장 기본이 되는 법률이다. 사회적 경제 단체들이 줄기차게 입법을 요구해온 사회적 경제 3법(사회적 ...

  • HERI
  • 2020.12.16
  • 조회수 860

농협과 사회적경제 상생의 길, 사회적경제기본법에서 찾자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 촉구 릴레이 기고] 김종안 한국협동조합연구소 소장 사회적 경제 기본법은 말 그대로 사회적 경제 활성화에 가장 기본이 되는 법률이다. 사회적 경제 단체들이 줄기차게 입법을 요구해온 사회적 경제 3법...

  • HERI
  • 2020.12.15
  • 조회수 807

사회적경제기본법은 인간 중심의 사회 향한 시대 전환의 요구다

[사회적경제기본법 제정 촉구 릴레이 기고] ① 안인숙 한국사회적경제연대회의 제도개선위원장 사회적 경제 기본법은 말 그대로 사회적 경제 활성화에 가장 기본이 되는 법률이다. 사회적 경제 단체들이 줄기차게 입법을 요구해온...

  • HERI
  • 2020.12.14
  • 조회수 932

시민이 이끄는 에너지전환…‘화력발전 도시’ 당진의 담대한 도전

[균형발전, 이젠 지역뉴딜이다] ① 당진시 에너지 민관 거버넌스 ‘기후 리스크’ 직면한 온실가스 1위 도시 탈탄소 경제로 ‘정의로운 전환’ 안간힘 발전 온실가스 2050년 100% 감축 등 시민이 토론 거쳐 그린뉴딜 정책 제안...

  • HERI
  • 2020.12.14
  • 조회수 991

기본소득 영농형 태양광·해양 정원…‘지역판 뉴딜’ 다채

[균형발전, 이젠 지역뉴딜이다] 지역균형뉴딜 사업 보니… 충남 서산과 태안에 걸쳐 있는 가로림만. 충남도는 지역균형뉴딜 사업의 하나로 가로림만에 해양정원을 조성하는 사업을 추진 중이다. 충남도 제공 지역균형뉴딜은 한국판...

  • HERI
  • 2020.12.14
  • 조회수 784

실험실 아닌 현실에서... 경기도 농촌기본소득 실험 성공할까

농촌지역 한 곳에 ‘지역화폐' 지급 내년 하반기 정책실험 앞두고 목적·방향 적절성 놓고 갑론을박 실험·비교집단 분석이 핵심이지만 ​두 집단 간 동질성 확보 쉽지 않아 핵심목표·평가지표 무엇으로 할지 대상 집단 선정·지급액...

  • HERI
  • 2020.12.07
  • 조회수 158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