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RI 뉴스
휴먼테크놀로지 어워드 2022
이용자 부문 최우수상 | 닥터나우

’닥터나우’는 국내 최초로 비대면 진료와 처방약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는 원격의료 플랫폼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에서 의료시스템의 공백을 메우고 환자들의 시간과 비용을 줄여 편의성을 증진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 3월 기준 월 이용자가 82만명에 이르며 국내 원격의료 플랫폼 기업 중 1위다.


닥터나우를 통해 환자는 원하는 병원이나 의사를 선택해 진료를 신청할 수 있다. 10분 내로 전화 혹은 화상통화가 연결되고 눈에 보이는 상처도 사진을 찍어 첨부할 수 있다. 비대면 진료를 받고 난 후에 병원은 환자에게 처방전을 문서 파일로 전송하고 환자는 약국에 방문해 조제한 약을 받을 수 있다. 제휴 약국에 처방전을 전송해 약을 배송받는 것도 가능하다. 닥터나우는 “그동안 병원을 찾는 환자들은 1분 진료를 받기 위해 많은 시간과 비용을 들여야 했다. 닥터나우 서비스를 통해 환자는 평소 먹던 약을 병원에 안 가고 처방받아 집에서 배송받는다. 회사생활 때문에 병원 가기 어려운 직장인들, 국외에서 의료 서비스를 이용하기 어려운 재외국민 등에게도 도움을 줄 수 있다. 수준 높은 의료 서비스가 최대한 많은 사람에게 제한 없이 제공된다는 점에서 ‘의료 사각지대’를 줄여나 수 있다”며 서비스의 사람친화적 측면을 강조했다.

닥터나우 비대면 진료 서비스는 진료과목이 다양하다는 점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는다. 내과, 피부과, 산부인과, 가정의학과 등 진료 수요가 많은 과목부터 성형외과, 정신건강의학과까지 비대면 진료 서비스를 제공 받을 수 있다. 비대면 진료 외에 택배 배송과 퀵 배송을 통해 의약품 배송 서비스를 하고 있는데, 의약품 배송 권역이 넓다는 것도 장점으로 꼽힌다. 6대 광역시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약 배달 서비스가 가능하다.


비대면 진료는 코로나 사태라는 특수한 상황 속에서 이뤄진 한시적 서비스로 2022년 6월까지만 허용된다. 2021년 말 오미크론 변이로 코로나 감염자가 속출하자 기존 의료체계로는 감당할 수 없는 상황에서 병원 감염을 우려한 일반 환자들은 일시에 비대면 진료로 몰렸다.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회원국 등을 포함해 많은 나라가 비대면 진료를 합법으로 허용하고 있지만 한국은 합법화되어 있지 않다. 의료계의 반발이 큰 탓이다. 대한의사협회는 “비대면 진료를 제도화하는 것은 효용성에 한계가 명확하다. 경제 활성화라는 미명 아래 국가 보건의료체계를 뒤흔들고 국민의 건강을 국가가 위협하는 의료 대재앙을 초래할 것”이라고 비판한다. 대한약사회도 “조제약 배송은 복약지도 정확도가 떨어지고, 배송 과정에서 품질 문제가 있기 때문에 큰 문제를 초래할 것”이라며 반대하고 있다. 코로나 시기 비대면 진료가 의료 공백을 메우는 데 기여했지만 의료계, 관계부처 등 주체들 간 입장차가 여전히 큰 상황으로 귀추가 주목된다.

한귀영 사람과디지털연구소 연구위원 hgy4215@hani.co.kr

한겨레에서 보기 : https://www.hani.co.kr/arti/science/future/1047819.html
서비스 선택
댓글
로그인해주세요.
profile image
powered by SocialXE
List of Articles

“죽음 두려워요”…감정 AI 논쟁에 숨어든 빅테크의 속임수

인공지능 람다와 대화 공개한 구글 개발자 징계, 정직 처분 사람 고유의 특성으로 여겨온 ‘지각하는 존재 생각하는 동물’ 언어모델 발달로 인공지능도 모방 지난 11일 구글의 수석엔지니어 르모인은 대화형 인공지능 ‘람다’가...

  • HERI
  • 2022.06.27
  • 조회수 104

“명확한 비즈니스 모델 뒷받침 없는 메타버스는 ‘거품’에 불과”

제1회 한겨레 사람과디지털 포럼 특별대담 메타버스, 인터넷의 미래인가 환상인가 23일 오후 경기 성남시 분당구 그래비티서울판교호텔에서 제1회 한겨레 '사람과디지털포럼' 이 열려, 패널들이 '메타버스, 인터넷의 미래인가?환상인...

  • HERI
  • 2022.06.24
  • 조회수 126

김초엽 작가 “기술 발전이 가져올 변화…휩쓸리기만 해선 안 돼”

<한겨레> 사람과디지털 포럼 특강 김초엽 작가가 `당신의 우주정거장을 상상해보세요’ 주제로 특강을 하고 있다.강창광 선임기자 chang@hani.co.kr “아무리 첨단 기술이라도 방향성을 고민하지 않는다면 결국 누군가를 배제할 수밖...

  • HERI
  • 2022.06.24
  • 조회수 107

“빅테크 은밀한 차별 규제해야” vs “규제 둑은 생태계 파괴 우려”

제 1회 사람과 디지털 포럼 원탁회의 빅테크 전문가·기업인, 규제 두고 논쟁 “디지털 시대 노동 변화·실업 대비해야” 23일 경기 성남시 판교 그래비티 호텔에서 열린 제1회 한겨레 사람과 디지털 포럼에서 국내외 패널들이 ‘...

  • HERI
  • 2022.06.24
  • 조회수 210

“빅테크 알고리즘이 인종·성별 ‘은밀한 차별’ 부른다”

제1회 한겨레 사람과디지털 포럼 ‘함께 가는 디지털의 혁신과 책임’ 23일 경기도 성남시 판교그래비티호텔에서 열린 ‘제1회 한겨레 사람과디지털포럼’ 개회식 참석자들이 단상에 올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신소영 기자 viaot...

  • HERI
  • 2022.06.24
  • 조회수 114

[포토] 모두를 위한 ‘디지털 권력’ 될 수 있나

제1회 사람과디지털포럼 현장 23일 오전 경기 성남시 분당구 그래비티서울판교호텔에서 제1회 한겨레 ‘사람과디지털포럼’이 열려 패널들이 ‘거대한 디지털 권력, 모두를 위한 도구의 조건’을 주제로 원탁토론을 하고 있다. 왼쪽부...

  • HERI
  • 2022.06.24
  • 조회수 110

제7회 ‘김기원 학술상’ 후보자 공모

통일경제·재벌·노동 등 한국경제 연구 분야 신진 연구자 대상…10월14일까지 접수 고 김기원 한국방송통신대 교수. 김봉규 기자 bong9@hani.co.kr 대표적인 진보경제학자였던 고 김기원 전 한국방송통신대학교 교수의 유지를 잇기 ...

  • HERI
  • 2022.06.22
  • 조회수 186

촉각 디스플레이, 시각장애인에게 새로운 세상을

휴먼테크놀로지 어워드 2022 특별 부문 최우수상 | 소셜벤처 닷 소셜벤처 ‘닷’은 시각장애인을 위한 제품과 서비스를 개발하는 스타트업이다. 시각장애인은 촉각과 소리로 세상을 인식하는데, 닷은 촉각디스플레이 등 베리어프리(무...

  • HERI
  • 2022.06.21
  • 조회수 172

코로나 속 ‘한시적’ 비대면진료 ‘가치’ 증명

휴먼테크놀로지 어워드 2022 이용자 부문 최우수상 | 닥터나우 ’닥터나우’는 국내 최초로 비대면 진료와 처방약 배달 서비스를 제공하는 원격의료 플랫폼이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에서 의료시스템의 공백을 메우...

  • HERI
  • 2022.06.21
  • 조회수 161

정치인 발언 ‘팩트체크’로 여론·이슈 파악한다

휴먼테크놀로지 어워드 2022 사회공공부문 최우수상 | 스피치로그 ’스피치로그’는 정치인들의 발언을 기록하고 데이터베이스로 만들어 팩트체크와 여론 분석, 평판 관리를 하는 기업이다. “사람의 생각은 세상을 바꾼다”는 믿음으...

  • HERI
  • 2022.06.21
  • 조회수 171

사투리도 척척 AI, 혼자 사는 노인과 온종일 보낸다

휴먼테크놀로지 어워드 2022 대상 | 네이버 클로바 케어콜 네이버 ‘클로바 케어콜’ 네이버 ‘클로바 케어콜’은 돌봄이 필요한 대상에게 일상을 주제로 자연스러운 대화를 나눌 수 있도록 지원하는 인공지능(AI) 기반 돌봄 서비...

  • HERI
  • 2022.06.21
  • 조회수 352

거리두기에 고령화까지… 그 빈틈 채우는 ‘살가운 기술’

휴먼테크놀로지 어워드 2022 ‘코로나시대와 저출생 고령화’ 여성사회활동위한 육아 앱 장애인 이동권 돕는 서비스 정치인 말 DB화해 ‘신뢰’ 추구 한시 허용된 원격의료 앱 주목 “저출생 고령화로 인한 인구 저감현상, 여성 ...

  • HERI
  • 2022.06.21
  • 조회수 213

실리콘밸리 품은 혁신지수 미국은1위 · 한국은 24위, 왜

제1회 한겨레 ‘사람과 디지털포럼’ 특별 세션 | 박희던 vs 손재권 박희덕 vs 손재권 제1회 사람과디지털포럼 특별세션은 박희덕 트랜스링크인베스트먼트 대표이사의 발표와 손재권 <더밀크> 대표의 대담으로 진행된다. ‘한국 스타...

  • HERI
  • 2022.06.21
  • 조회수 165

출발한 ‘메타버스 열차’, 넘어야 할 장벽들은?

제1회 한겨레 ‘사람과 디지털포럼’ 이슈 대담 | 김상균 vs 위정현 ‘메타버스 미래’ 예견한 김상균 수익모델 부실등 ‘비판적’ 위정현 메타버스 미래와 성공조건 모색 코로나19 비대면 상황에서 전세계적 열풍을 일으킨 메타버...

  • HERI
  • 2022.06.21
  • 조회수 97

김초엽 작가 “당신의 우주정거장을 상상해보세요”

제1회 한겨레 ‘사람과 디지털포럼’ 특강 | 김초엽 작가 SF소설 열풍 이끈 스타작가 과학과 기술, 인간의 관계 탐구 편견과 차별 넘는 미래상 제시 김초엽 작가 기술이 극도로 고도화된, 시공간을 알 수 없는 곳에서 결국 ...

  • HERI
  • 2022.06.21
  • 조회수 72

거대권력이 된 ‘빅테크’ 규제할 정치적 감독기구 필요

제1회 한겨레 ‘사람과 디지털포럼’ 기조연설 | 대니얼 서스킨드 ● 대니얼 서스킨드 - 영국 총리 정책자문관 역임 - 영국 옥스퍼드대학교 선임연구원, 인공지능 윤리연구소(Institute for Ethics in AI) 선임연구원 - 저서 ...

  • HERI
  • 2022.06.21
  • 조회수 83

당신의 대출 승인, 여기에 반려견이 변수로 움직인다면?

제1회 한겨레 ‘사람과 디지털포럼’ 기조 연설 | 잔드라 바흐터 ‘편향된 정보’ 알고리즘의 결함 “보이지 않는 차별·혐오” 경고 고용·의료등 고위험영역 규제 필요 표면적으로는 강아지와 대출은 무관해 보이지만, 대출 승인 ...

  • HERI
  • 2022.06.21
  • 조회수 94

“국경·계층 초월한 ‘이용자집단’이 디지털 질서 주도할 것”

제1회 한겨레 ‘사람과 디지털포럼’ 기조연설 | 라이언 아벤트 인터뷰 ● 라이언 아벤트 - <이코노미스트> 수석편집자, 무역 및 국제경제 에디터, 칼럼니스트 - 미 노동통계국 산업분석가 역임 - 저서 <노동의 미래> <닫힌 도시를...

  • HERI
  • 2022.06.21
  • 조회수 70

미래로 가는 길, 기술을 넘어 사람으로

제1회 한겨레 ‘사람과 디지털포럼’ 인공지능·플랫폼·알고리즘 기술로 일상생활·산업 전반 편의성 증대 불구 개인정보 침해·양극화 확대·고용 불안정 새로운 부작용과 숨겨진 그늘도 짙어 신기술은 신기함으로 나타나 편리함과 유익...

  • HERI
  • 2022.06.21
  • 조회수 220

가사근로자법 첫발 뗐지만…“커지는 플랫폼기업 견제 방안 필요”

여성부·한겨레경사연 ‘가사근로자법 활성화…’ 좌담회 가사근로자법, 정부 인증기관 속해야 노동권 보장 “가사·돌봄 시장서 법 안착 위한 ‘사회적경제 역할’ 중요” 지난 15일 오후 서울 마포구 공덕동 한겨레신문사에서 열린 ...

  • HERI
  • 2022.06.17
  • 조회수 193